청년 두배통장 지원, 매년 1000명 뽑는다… '18세 이상 34세 이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청년 두배통장' /사진=이미지투데이
'청년 두배통장' /사진=이미지투데이

'청년 두배통장'

서울시가 ‘청년두배 통장’을 도입하기로 밝혀 관심이 쏠리고 있다.

4월부터 도입되는 ‘청년두배통장’은 최저 생계비 200% 이하인 18세 이상 34세 이하의 청년이 가입할 수 있으며, 1년에 1000여명이 참여할 수 있다. 월 일정액을 저축하면 서울시가 기초생활수급자에게는 100%를, 비수급자에게는 50%를 추가로 지원하는 방식이다.

월 적립금액은 5만원, 10만원, 15만원 단위에 적립기간은 최대 3년으로 기초수급자는 최대 1080만원, 수급자 외 저소득층은 최대 810만원을 모을 수 있다.

한편, 서울시는 재원의 60%는 직접 부담하고 나머지는 민간후원금으로 충당할 계획이다.
 

  • 0%
  • 0%
  • 코스피 : 3073.65하락 48.9112:04 01/28
  • 코스닥 : 966.21하락 19.7112:04 01/28
  • 원달러 : 1114.10상승 9.712:04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2:04 01/28
  • 금 : 55.74상승 0.4212:04 01/28
  • [머니S포토] 4.7 재보궐, 대한노인회 찾은 안철수 대표
  • [머니S포토] 이낙연, 코로나19 피해 '체육계 현장 목소리' 경청
  • [머니S포토] 교정본부장과 인사 나누는 박범계 신임 장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참석하는 김종인·주호영
  • [머니S포토] 4.7 재보궐, 대한노인회 찾은 안철수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