턱관절 장애주의보…턱관절 장애 호소 현대인들 급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턱관절 장애주의보…턱관절 장애 호소 현대인들 급증
직장인 A씨는 얼마 전 무심코 하품을 했다가 ‘딱’ 소리가 나는 경험을 했지만 큰 통증이 없어 별로 대수롭지 않게 여겼다. 하지만 최근 들어 음식을 씹거나 이야기를 할 때 부쩍 불편함을 느꼈으며, 그러다 두통과 목까지 통증이 이어지자 치과를 찾았다. 진단결과 턱관절 장애였다.

잘못된 습관 등을 요인으로 턱관절 장애를 호소하는 현대인들이 늘고 있다. 통계적으로는 성인 4명 중 1명꼴로 나타나는 실정이다.

턱관절 장애는 아래턱뼈와 두개골을 연결하는 턱관절의 디스크가 손상돼 턱관절 통증 및 기능 이상을 초래하는 것을 말한다. 이로 인해 입을 열고 닫을 때마다 ‘딱’ 하는 뼈가 걸리는 소리가 나고 어깨와 목이 결리며 두통, 안면통증, 만성피로 등이 나타나는 것이다.

문제는 턱관절 장애에 대한 낮은 인식으로 증상을 대수롭지 않게 여기고 방치했다가, 나중에 상태가 악화돼 뒤늦게 병원을 찾는 이들이 많다는 것이다.

하품을 할 때와 같이 입을 벌리고 다물 때 턱에서 소리가 나거나 턱이 잘 움직이지 않아 불편한 경우, 귀나 귀 앞 부위에 통증이 있는 경우, 잦은 두통에 시달리는 경우, 치과치료나 식사 후 턱이 피곤한 경우에 해당된다면 턱관절 장애를 의심해 볼 필요가 있다.

이에 대해 이범권치과 이범권 원장은 “턱관절 장애의 경우 치료도 중요하지만 그만큼 스스로 관리하는 예방이 중요하다”며 “치료를 열심히 받아도 턱관절 장애를 악화시키는 습관들을 개선하지 않는다면 다시 악화되거나 재발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이 원장은 이어 “따라서 턱관절 장애 발생 시에는 조기에 병원을 찾아 검사를 받는 것은 물론 병원치료와 더불어 평소에도 치아와 턱관절, 볼, 입술부위가 모두 힘이 들어가지 않고 이완된 상태로 휴식을 취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조언했다.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