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군 "1군사령관이 성군기 책임을 여군에 돌렸다는 주장은 사실 왜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군사령관'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1군사령관'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1군사령관'

육군은 1군사령관이 성군기 사고의 책임을 여군에 돌렸다는 군인권센터의 주장과 관련, "군인권센터측이 사실을 왜곡한 것"이라며 반박에 나섰다.

육군은 4일 입장자료를 통해 "“군인권센터가 기자회견문을 통해 발표한 내용 중 주요 지휘관회의시 1군사령관이 ‘여군들도 싫으면 명확하게 의사표시하지 왜 안 하냐’라며 성폭력 피해자에게 책임을 전가했다는 주장은 사실을 왜곡한 것”이라고 말했다.

육군은 "이 자리에서 1군 사령관은 '가해자인 남군은 강력히 처벌하고 여군들도 자기 자신을 보호하기 위한 차원에서 거부 의사 표현을 분명히 하도록 교육시키라'고 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당사자 확인도 않고 특정인으로부터 제보를 받았다며 사실과 다른 내용을 발표한 것은 본연의 임무에 헌신하고 있는 군장병과 군 조직에 대한 명예와 군에 대한 신뢰를 저해하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 0%
  • 0%
  • 코스피 : 3069.05하락 53.5115:33 01/28
  • 코스닥 : 961.23하락 24.6915:33 01/28
  • 원달러 : 1119.60상승 15.215:33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5:33 01/28
  • 금 : 55.74상승 0.4215:33 01/28
  • [머니S포토] 박영선 '의료영상정보 솔루션 기업 인피니트헬스케어 방문'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민에게 스마트워치 보급해 건강 모니터링"
  • [머니S포토] 수제화 거리 둘러보는 나경원
  • [머니S포토] 민주당 규제혁신추진단-대한상의 정책간담회서 인사말하는 박용만
  • [머니S포토] 박영선 '의료영상정보 솔루션 기업 인피니트헬스케어 방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