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8고속도로 확장, 2차로→4차로… ‘죽음의 도로’ 오명 벗을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88고속도로 확장, 2차로→4차로… ‘죽음의 도로’ 오명 벗을까
국토교통부가 88고속도로 확장 계획을 발표했다.

국토교통부는 5일 전국 고속도로 21곳과 국도 222곳에 대한 확장·신설안을 담은 2015년도 도로 예산(9조945억원) 사업계획안을 발표했다. 그 중 가장 규모가 큰 사업은 88고속도로 확장사업으로 1556억원이 든다.

88고속도로는 현재 국내 유일한 왕복 2차로 고속도로다. 담양에서 성산 구간 182.9km를 잇는 88고속도로는 1988년 서울올림픽을 앞두고 2년8개월 만에 급조되면서 편도 1차로에 급경사·급커브가 많은 '죽음의 도로'가 됐다. 10여 년간 고속도로 중 교통사고사망률 1위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국토부는 이 도로를 왕복 4차로로 확장해 안전을 도모하고 경제활성화에 기여한다는 계획이다.

현재 진행 중인 18개 고속도로 사업 중 올해 안에 확장이 완료되는 곳은 88고속도로를 포함해 총 네 곳이다. 서해안선 안산-일직 구간(6·8→8·10차로), 경부선 양재-기흥 구간(8→10차로), 경부선 영동-옥천 구간(4→6차로) 공사가 12월에 끝난다. 충북을 가로지르는 충주-제천 고속도로(4차로)는 올 9월에 개통된다.
 

  • 0%
  • 0%
  • 코스피 : 2623.26하락 24.1212:38 05/24
  • 코스닥 : 876.26하락 7.3312:38 05/24
  • 원달러 : 1264.00하락 0.112:38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2:38 05/24
  • 금 : 1847.80상승 5.712:38 05/24
  • [머니S포토] 김동연 "민주당 큰 변화와 뼈 깍는 혁신 필요 다시금 생각"
  • [머니S포토] 송영길 "강남북 균형 발전위해 강북지역 교통문제 해소가 우선"
  • [머니S포토] 尹 정부 '첫' 총리 한덕수, 박병석 국회의장 예방
  • [머니S포토] 방송토론회 앞서 인사하는 김은혜·김동연
  • [머니S포토] 김동연 "민주당 큰 변화와 뼈 깍는 혁신 필요 다시금 생각"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