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성아이비, 하나머스트스팩과 합병 승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우성아이비가 하나머스트기업인수목적회사(이하 하나머스트스팩)과 합병한다.

우성아이비는 주주총회에서 하나머스트스팩과의 합병이 승인됐다고 6일 밝혔다.

이번 합병결정으로 우성아이비는 오는 3월 코스닥시장에 입성하게 됐다. 주주총회는 우성아이비의 참석주주 99.8%가 찬성해 합병 안건이 승인됐으며 합병가액은 4504원, 합병비율은 1대 1.9582608, 합병 후 총 상장예정주식수는 1172만9749주(전환상환우선주 167만8509주 제외)이다.

합병 후 자본금은 약 11억7000만원(전환상환우선주 미포함), 시가총액은 약 399억원(전환우선주 미포함) 규모가 될 예정이다. 예정 합병기일은 오는 3월10일, 신주상장예정일은 오는 3월25일이다.

한편 지난 1992년 설립된 우성아이비는 수상레저장비 전문기업으로 주로 공기주입식(Inflatable, 인플레터블) 수상레저장비 및 응용제품을 개발·판매하고 있다. 지난 23년간 쌓은 노하우로 현재 미국, 유럽 등 전세계 40여개국의 160여개 고객사에 제품을 공급하며 세계 5대 수상레저 브랜드로 손꼽힌다.

이희재 우성아이비 대표는 "스팩 합병을 통해 유입된 자금으로 생산 시설을 확충하고 카우매트리스(젖소축사용매트리스), 레스큐 시스템(다인승 수상재난 인명구조용 시스템) 등 신규 제품 분야에도 투자할 계획"이라며 "이번 상장을 통해 세계 수상레저 5대 브랜드를 넘어 세계 1위 기업으로 발돋움 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우성아이비는 지난 2013년 매출액 313억원, 영업이익 33억원, 당기순이익 28억원의 실적을 기록했다. 작년 3분기에 이미 전년 매출액을 넘어서며 매출액 335억원, 영업이익 26억원, 당기순이익 17억원을 기록하는 등 높은 실적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유병철
유병철 ybsteel@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위크> 증권팀 유병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