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보료 개편 재추진…상반기 내 마련 구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스1 제공
/사진=뉴스1 제공

'건보료 개편 재추진'
 
보건복지부가 정책 혼선을 빚은 건강보험료 부과체계 개편을 재추진한다고 6일 밝혔다. 협의체를 구성해 상반기 안에 개편안을 마련한다는 구상이다.

복지부는 이날 ‘건강보험료 부과체계 당정 협의 관련 보건복지부 입장’이라는 발표문을 냈다. 발표문에 따르면 건보료 부과체계 문제점을 개선하기 위해 당정간 협의체를 구성해 논의할 예정이다. 건보료 개편에 대한 구체적인 시기와 내용은 당정 협의체에서 결정할 예정이다.

문형표 복지부 장관은 새누리당 원내 지도부와 당정협의를 갖고 건보료 개편 백지화 선언에 따른 정책 혼선에 대해 재발방지를 약속하고 새로운 개선안을 마련하기로 약속했다.

당초 복지부는 오는 4월 정부 최종안을 확정하고 오는 2016년부터 새로운 건보료 부과체계 제도를 시행할 계획이었다. 그러다 돌연 개편 백지화 선언 이후 비난여론이 들끓었다. 결국 복지부는 건보료 개편을 예정대로 추진하기로 했다.

복지부의 건보료 부과체계 개편안에는 건보료 부담을 줄이는 개혁안이 담겼다. 저소득층인 602만명 가량의 지역가입자에게는 건보료 부담을 덜어주는 대신 46만 여명의 고소득 직장인과 종합소득이 있는 피부양자의 부담은 늘리는 식이다.

또 ‘최저 보험료 제도’를 도입해 소득이 낮은 지역가입자의 건보료 부담을 크게 줄이는 내용이 포함됐다. 이 제도를 도입하면 생활고로 스스로 목숨을 끊었던 ‘송파 세 모녀’가 감당했던 월 건보료는 월 5만140원에서 1만6480원으로 3분의 1수준으로 줄어든다.
 

박효선
박효선 rahs1351@mt.co.kr

안녕하세요. 증권팀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5.87하락 41.5118:01 05/24
  • 코스닥 : 865.07하락 18.5218:01 05/24
  • 원달러 : 1266.20상승 2.118:01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8:01 05/24
  • 금 : 1847.80상승 5.718:01 05/24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