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 신권교환, '한적한 동네'에서 바꿔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은행 신권교환' /사진=뉴스1
'은행 신권교환' /사진=뉴스1

'은행 신권교환'

민족 최대 명절 설을 앞두고 신권 교환이 오늘(11일)부터 실시됐다.

은행과 지점마다 교환 한도에 차이가 있는데, 대체로 한 사람당 1만원권은 20만원 선, 5만원권은 50만원 선으로 제한을 두고 있다.

한국은행은 지난해까지는 상, 하반기에 똑같은 물량으로 신권을 발행했다.

하지만 올해는 상반기에 60%를 발행한다며, 이번 설에는 신권 수급 사정이 조금 나아질 것으로 기대했다.

한편, 신권교환 시 은행 VIP 지인들을 활용하면 좋다. VIP고객을 위한 신권을 따로 챙기는 은행도 있기 때문이다.

또 상대적으로 이용자가 적은 한적한 동네에서 신권교환을 하는 것이 좋다.
 

  • 0%
  • 0%
  • 코스피 : 2617.44상승 20.8611:06 05/17
  • 코스닥 : 862.84상승 6.5911:06 05/17
  • 원달러 : 1278.40하락 5.711:06 05/17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1:06 05/17
  • 금 : 1813.50상승 6.111:06 05/17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 바로세우기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 [머니S포토] 자문위원회 중간보고 하는 심영섭 교수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인사 나누는 행안부 장관·경찰청장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 바로세우기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