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희철 증인 출석, "새정치, 원망스럽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강희철 증인' 강희철 충청향우회 명예회장. /사진= 국회뉴스 캡처
'강희철 증인' 강희철 충청향우회 명예회장. /사진= 국회뉴스 캡처

'강희철 증인'

강희철 충청향우회 명예회장이 11일 이완구 국무총리 후보자 부동산 투기 의혹과 관련해 증인으로 나섰다.

강희철 회장은 이날 청문회에 증인으로 출석해 해외도피 의혹과 관련, "많이 속상하다"며 "새정치민주연합이 원망스럽다"고 말했다.

이어 분당 토지 구매 관련 질문에 "그 땅을 가봤나요? 얘기만 듣고 안 된다”며 "투기는 그 지역에 아파트가 들어오던지 (조건이 갖춰져야)하는 것인데 내가 봤을 때 거기 그런 게 들어올 자리가 아니다”라고 힘주어 말했다.

또 "노후에 집 짓고 살만한 곳”이라며 "투기할 땅은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 0%
  • 0%
  • 코스피 : 2518.36하락 15.1615:21 08/17
  • 코스닥 : 828.14하락 6.615:21 08/17
  • 원달러 : 1310.20상승 2.115:21 08/17
  • 두바이유 : 92.12하락 2.4815:21 08/17
  • 금 : 1789.70하락 8.415:21 08/17
  • [머니S포토] 가처분 심문 출석 이준석 "당내 민주주의 훼손"
  • [머니S포토]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지원 특위, 개회
  • [머니S포토] 주호영 與 비대위, 김진표 국회의장 예방
  • [머니S포토] 디지털자산 민관합동 TF 출범
  • [머니S포토] 가처분 심문 출석 이준석 "당내 민주주의 훼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