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SBC 스위스 비밀계좌, IS 공습 요르단 국왕도 포함… 한국인 명의 계좌는 20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스위스 비밀계좌’

HSBC 스위스 은행이 거액 자산가들의 탈세를 도왔다는 정황이 포착돼 미국과 영국 등 주요 관련 국가들이 조사에 나섰다.

지난 9일(현지시간) 국제탐사기자연합회(ICIJ)에 따르면 HSBC의 스위스 제네바 프라이빗뱅크(PB)가 관리한 비밀 계좌의 수는 203개 국가의 개인과 법인 앞으로 총 10만여개에 달한다.

이 자료는 2007년 퇴사한 HSBC 전 직원 헤르베 팔치아니가 퇴사 직전 고객 명단을 해킹해 프랑스 세무당국에 넘기면서 유출됐다.

국가별로 HSBC에 예금된 금액은 스위스 312억달러, 영국 217억달러, 베네수엘라 148억달러 순이며, 한국인 명의 계좌는 20개로 총 232억원 규모인 것으로 드러났다.

오만과 모로코, 요르단 국왕도 막대한 자금을 예치해놓았다. 연예인으로는 할리우드 영화배우 존 말코비치, 크리스천 슬레이터와 호주 모델 엘 맥퍼슨, 영국 영화배우 조안 콜린스 등이 계좌를 뒀다.

이에 따라 자국민의 역외탈세 가능성이 높은 계좌가 드러난 나라들은 즉각 세무조사에 착수하는 등 강경 대응을 하겠다는 입장이다. 

영국과 미국은 역외 탈세 방조 혐의로 HSBC 조사에 곧 착수하고 덴마크와 프랑스 정부는 HSBC 고객 명단에 오른 자국민의 탈세 여부를 조사하겠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3136.36상승 6.2712:50 09/17
  • 코스닥 : 1041.89상승 2.4612:50 09/17
  • 원달러 : 1178.10상승 6.312:50 09/17
  • 두바이유 : 75.67상승 0.2112:50 09/17
  • 금 : 73.09상승 0.8312:50 09/17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민주당 송영길, 창당 66주년 기념 사진 관람
  • [머니S포토] 野 원내대책회의, 대화 나누는 김기현·태영호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