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화점·대형마트, 설 당일 정상영업 '확인'하고 가세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롯데마트가 12일 오전 서울역점에서 신선, 가동, 생활, 잡화 등 다양한 선물세트를 7대 카드 (롯데, BC, 신한, KB국민, 현대, 삼성, 하나)로 결제 시 최대 30% 할인 혜택과, 덤 증정, 구매 금액별 최대 50 만원 상품권 증정 등을 통해 정상가 대비 최대 50% 저렴하게 설 선물세트를 선보이고 있다.
롯데마트가 12일 오전 서울역점에서 신선, 가동, 생활, 잡화 등 다양한 선물세트를 7대 카드 (롯데, BC, 신한, KB국민, 현대, 삼성, 하나)로 결제 시 최대 30% 할인 혜택과, 덤 증정, 구매 금액별 최대 50 만원 상품권 증정 등을 통해 정상가 대비 최대 50% 저렴하게 설 선물세트를 선보이고 있다.
설 명절, 백화점과 대형마트의 휴무일에 관심이 높다. 백화점은 대부분 문을 닫지만 대형마트는 정상영업을 하는 곳이 많다.

19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롯데백화점은 소공동 본점과 잠실점·부산본점 등 2개 점포가 설 연휴인 19일과 그 다음주 월요일인 23일 이틀 휴점한다. 또 일부 점포는 설 전날인 18일부터 이틀간 쉰다. 

현대백화점은 점포별로 이틀씩 쉰다. 이 중 무역센터·천호·킨텍스·대구·울산·충정점 등 8개 점포는 설 당일인 19일 휴점하고 압구정본점과 신촌·미아·목동·중동·부산·동구점 등 7개 점포는 설과 그 다음날인 20일까지 휴점한다.

신세계백화점의 경우 설 전날인 18일부터 이틀간 전체 점포가 쉬기로 했다. 협력사원들이 설 연휴를 즐길 수 있도록 하기 위한 조치다.

대형마트는 대부분의 점포가 설 당일인 19일에도 문을 연다.

이마트는 설 당일 152개 점포(트레이더스 9개 점포 포함) 가운데 39곳이 휴무하기로 했다. 설날 정상영업을 하는 점포의 영업시간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9시까지다.

홈플러스는 설 당일 140개 점포 중 17개 점포만 휴점하고, 나머지 점포들은 모두 정상영업한다. 롯데마트의 경우 설 당일 113개점 가운데 서울역·잠실·구로점 등 91개 점포가 영업하며, 영업시간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10시까지다.

반면 나머지 22개(지자체 지정 12개점·자율 9개점) 점포는 휴점하기로 했다.

 

  • 0%
  • 0%
  • 코스피 : 3132.64상승 0.7613:40 04/12
  • 코스닥 : 997.33상승 7.9413:40 04/12
  • 원달러 : 1126.20상승 513:40 04/12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3:40 04/12
  • 금 : 60.94하락 0.313:40 04/12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회의 입장하는 '도종환'
  • [머니S포토] 주호영 국민의힘 대표 권한대행의 발언
  • [머니S포토] 최고위서 발언하는 안철수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