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퓨터 오래 보면 주름살 늘어난다?…수시로 ‘아,에,이,오,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영국의 피부과 전문의 마이클 프레이저 박사는 하루 몇 시간 동안 컴퓨터 앞에 앉아서 인상을 쓰며 일하는 전문직 종사자들의 경우, 턱살이 빨리 처지고 주름살이 많이 생기는 이른바 ‘컴퓨터 얼굴’의 희생양이 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

영국 일간지에 소개된 그의 주장에 따르면, 사람들은 스트레스를 받거나 무언가 곰곰이 생각할 때 자신도 모르게 인상을 쓰기 쉽고 모니터만 보고 같은 자세로 몇 시간씩 앉아있는 것은 피부노화를 촉진할 수 있다는 것이다.

그렇다면 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할까? 장시간 컴퓨터 앞에서 일하는 전문직 종사자들은 모니터 옆에 거울을 두고 입을 크게 벌리고 ‘아,에,이,오,우’를 반복해 발음하거나 볼에 바람을 불어넣어 늘어지기 쉬운 입가 근육에 탄력을 실어주는 것이 좋다.

또 업무 중 40~50분마다 휴식을 취해주고 수시로 목 스트레칭을 해 주는 것도 도움이 된다.

그러나 이미 깊어진 주름이나 탄력 저하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보다 전문적인 치료가 필요할 수도 있다.

이에 현재 피부과에서 시행되는 주름개선, 리프팅 치료와 같은 안티에이징 시술이 진행되고 있으며 ‘울쎄라 쿼트로’도 그중 하나다. 울쎄라 쿼트로는 피부 속 깊은 곳인 근막층까지 에너지가 도달해 콜라겐과 엘라스틴을 재생시켜 준다. 또한 울쎄라 쿼트로와 함께 주름 개선과 탄력 리프팅에 시너지를 주는 ‘필쎄라’ 역시 관심이 높아지는 추세다.

울쎄라 시술의 원리는 돋보기로 햇빛을 모으면 강력한 열이 발생하는 것처럼 고강도 초음파 에너지를 모아 생기는 고열로 조직을 응고시키는 기술을 사용한다. 이로써 기존 레이저 장비가 도달하지 못해 안면거상술로만 가능했던 조직의 리프팅이 가능해 피부 속 가장 깊은 근막층부터 늘어진 근막을 수축시켜 탄력 없는 피부를 당겨주고 주름을 개선하게 된다.
▲이미지제공=아이디피부과
▲이미지제공=아이디피부과
이와 관련해 한은천 피부과 전문의는 “울쎄라 쿼트로는 피부탄력 저하로 볼살이 처져 심술보가 있거나 턱 아래 늘어진 이중턱, 턱 선이 늘어져 얼굴이 커 보이고 나이 들어 보여 개선이 필요한 경우, 자연스러운 리프팅 효과를 원하는 경우에 적합하다”라고 전했다.

이어 “울쎄라 쿼트로는 강력한 효과만큼 숙련된 실력이 뒷받침되어야 하는 세심한 시술로 정품팁이 아닌 재생팁을 사용하거나 시술이 미숙할 경우 얼굴에 화상을 입거나 리프팅 효과가 떨어질 수 있다. 이에 시술 전 정품 기계와 정품팁 사용여부 및 검증된 울쎄라 공식인증 병원인지, 울쎄라 시술자격 공식 인증서를 보유하고 있는 전문의인지 등을 꼼꼼히 따져봐야 한다”라고 덧붙였다.

그리고 시술 효과를 극대화시키기 위해서는 턱을 괴거나 입을 다문 채 양쪽 입꼬리를 내리는 버릇, 잠을 잘 때 엎드려 옆으로 누워 웅크려 자는 습관 및 인상을 쓰거나 과도한 표정 변화는 삼가고 반듯하게 누워 천장을 바라보는 자세로 잠을 청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조언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79.18상승 6.6513:00 12/01
  • 코스닥 : 740.15상승 10.6113:00 12/01
  • 원달러 : 1306.50하락 12.313:00 12/01
  • 두바이유 : 80.44하락 0.5213:00 12/01
  • 금 : 1759.90하락 3.813:00 12/01
  • [머니S포토] 코엑스 아쿠아리움, 산타마을 놀러온 '인어공주'
  • [머니S포토] 개폐시연 바라보는 원희룡 장관
  • [머니S포토] 추경호 부총리·김기문 회장 '중소기업 파이팅!'
  • [머니S포토] 서울교통공사 6년만에 총파업, 전국철도노조 역시 다음달 2일 예고
  • [머니S포토] 코엑스 아쿠아리움, 산타마을 놀러온 '인어공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