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초년생, 신발부터 바꿔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사회초년생에게 ‘신발’은 단정함뿐 아니라 활동성을 높여주는 중요한 아이템이다. 최근 놈코어 트렌드에 맞춰 멋보다는 실용성이 강조되고 있는 이때 하이힐만큼 화려하지 않으면서도 개성을 표현할 수 있는, 편안한 착화감을 자랑하는 슈즈들을 소개한다. 첫인상까지 좌우하는 슈즈 선택, 내게 맞는 슈즈는 어떤 것일까.


최근 복장이 자유로운 회사도 많아졌지만, 신입사원이라면 우선 단정한 이미지를 어필하는 것이 현명하다. 특히 수트를 갖춰 입고 출근해야 하는 회사라면 화려하고 높은 하이힐보다는 심플하고 포멀한 디자인의 플랫슈즈가 필수. 바삐 뛰어다녀야 하는 만큼 높은 굽의 하이힐은 금세 발과 다리에 부담을 줄 수 있다.


반면 플랫슈즈는 낮은 굽으로 발의 편안함과 함께 차분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어 오피스 슈즈로는 물론, 데일리 아이템으로도 활용할 수 있어 좋다. 컬러 역시 비비드하고 화려한 컬러 대신 블랙, 그레이 등의 모노톤을 선택하면 신뢰감을 높일 수 있다. 또한 다크 브라운이나 누드톤 계열의 컬러는 깔끔한 느낌과 함께 부드러운 인상을 자아낼 수 있다.


복장의 규제가 심하지 않고 자유로운 분위기의 회사라면 편안하고 캐쥬얼한 매력의 로퍼나 슬립온을 신어도 괜찮다. 로퍼와 슬립온 특유의 낮은 디자인으로 살짝살짝 보이는 발목이 단정하면서도 여성스러운 분위기를 더해줄 뿐 아니라 활동성도 보장된다. 다만 자칫하면 첫 날부터 격식을 차리지 않은 느낌을 줄 수 있으니, 플랫슈즈와 같이 깔끔한 모노톤 또는 누드계열의 컬러를 선택해 내추럴하면서도 지적인 분위기를 연출하는 것이 좋다.


국내에 나인웨스트를 전개하는 지알아이코리아(GRI KOREA) 다이아나 강 대표는 “작년부터 지속되고 있는 놈코어의 인기로 편한 매력의 낮은 굽 슈즈가 대거 출시되어 신입사원들의 선택의 폭이 넓어졌다. 플랫슈즈 중에서도 굽이 아예 없는 것보다는 3cm에서 5cm 정도 높이의 슈즈를 선택한다면 깔끔한 느낌과 함께 여성스러운 이미지도 잃지 않을 수 있다”고 스타일링 팁을 전했다.

<사진=나인웨스트>

 

  • 0%
  • 0%
  • 코스피 : 3280.38상승 43.2418:01 08/04
  • 코스닥 : 1047.93상승 11.8218:01 08/04
  • 원달러 : 1143.60하락 4.718:01 08/04
  • 두바이유 : 72.41하락 0.4818:01 08/04
  • 금 : 71.88하락 1.418:01 08/04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치개혁’ 주제 대선경선 2차 TV토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 정책공모전 '나는 국대다 시즌2' 본선 심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쪽방촌 봉사활동을 위해'
  • [머니S포토] 野 예비후보 최재형, 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치개혁’ 주제 대선경선 2차 TV토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