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비, "오래됐지만 프레시한 데님, 새내기 패션에 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예스비, "오래됐지만 프레시한 데님, 새내기 패션에 딱!"
데님이 우리 패션에 파고든지 오랜 시간이 지났다. 하지만 패션이 한바퀴 돌고 나면 다시금 우리 곁에서 트렌디한 아이템으로 자리하고 있음을 보게 된다. 

데님이 밀리터리, 복고 등 다양한 15 S/S 트렌드 사이에서도 당당히 자리매김하고 이유는 데님만이 갖고 있는 폭 넓은 컬러감과 매치하는 아이템에 따라 다양한 연출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이와 관련해 여성복 브랜드 예스비(ysb)는 데님을 프레쉬하게 재해석한 제품을 선보였다. 

예스비에서 이번 시즌 선보인 데님 원피스는 전면부에 삽입 된 기하학 패턴과 끝 단을 트리밍 장식으로 마감처리 해 트렌디함을 더해주었다. 이에 보이시한 매력과 페미닌함을 동시에 보여주고 있다.
예스비, "오래됐지만 프레시한 데님, 새내기 패션에 딱!"
<이미지제공=ysb>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8.74상승 31.3718:03 05/06
  • 코스닥 : 969.99상승 2.7918:03 05/06
  • 원달러 : 1125.80상승 3.218:03 05/06
  • 두바이유 : 68.96상승 0.0818:03 05/06
  • 금 : 67.76상승 3.3818:03 05/06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 [머니S포토] 교육부·국교조, 박수속에 본교섭 시작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자리한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