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시카, 탈퇴 후 첫 인터뷰 “팬들 그립다, 가족과도 같은 존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시카, 탈퇴 후 첫 인터뷰 “팬들 그립다, 가족과도 같은 존재”
소녀시대를 탈퇴한 제시카의 첫 인터뷰가 공개됐다.

<우먼센스> 3월호에는 지난해 소녀시대 탈퇴 및 결혼설에 휘말린 제시카의 단독 인터뷰가 게재됐다. 그간 주로 홍콩 언론 등과 인터뷰를 가져온 제시카가 한국 매체와 인터뷰를 가진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현재 블랑 앤 에클레어(BLANC &ECLARE)의 수석 디자이너로 활약 중인 제시카는 “이름을 내걸고 시작한 일이기 때문에 책임감이 크다”면서도 “출장과 미팅으로 바쁘지만 많은 사람과 스타일에 대한 생각을 나누고 싶다. 가족들의 응원 덕분에 기쁘게 일하고 있다”고 근황을 전했다.

이어 제시카는 ‘무대가 그립지는 않느냐?’는 질문에 “그립기보다는 설렌다. 앞으로도 무대에 설 기회가 많을 것이다”라며 “팬들은 늘 그립다. 나에게 팬들은 가족과도 같은 존재다. 많은 일들을 겪으며 팬들과도 더 단단해졌다”라고 말했다.

<이미지제공=우먼센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93상승 1.6415:33 09/29
  • 코스닥 : 675.07상승 1.215:33 09/29
  • 원달러 : 1438.90하락 115:33 09/29
  • 두바이유 : 84.66상승 0.4115:33 09/29
  • 금 : 1670.00상승 33.815:33 09/29
  • [머니S포토] 정부 "엘다바 수주 韓 세계 원전 삼아 추가 수주에 총력"
  • [머니S포토] 호프만 작가 "러버덕, 어려운 사람들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 공유하길"
  • [머니S포토] '전세피해 지원센터' 오늘부터 개소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볼보 전기 굴착기 'ECR25'
  • [머니S포토] 정부 "엘다바 수주 韓 세계 원전 삼아 추가 수주에 총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