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준금리, 3월에도 동결 전망…앞으로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은행. /사진제공=머니투데이 이동훈 기자
한국은행. /사진제공=머니투데이 이동훈 기자
시장과 학계를 중심으로 3월 기준금리가 동결될 것으로 점쳐졌다.

지난 3일 머니투데이가 시장과 학계 전문가 10명에게 3월 기준금리 전망을 문의한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 모두 동결을 예상했다.

다만 금융통화위원회에서는 금리인하의 필요성을 언급한 소수의견이 나올 것이라는 예상이 많다. 현재까지 나온 경기지표만으로는 한은이 쉽게 정책적인 판단을 하기 어려울 것이라는 의견도 나왔다.

한은 인사들은 앞으로의 금리전망에 대해 말을 아꼈다. 하지만 다수 인사들의 의견을 종합하면 금리인하보다는 유지에 무게를 두는 분위기라는 후문이다.

한은 인사들은 지난해 두차례 진행된 금리인하와 관련, 실물경기에 미친 영향에 대한 분석이 우선돼야 한다는 견해다. 통상적인 금리인하 효과를 고려하면 지난해 4분기에 이어 올해 상반기까지 전반적인 경기흐름을 지켜봐야 한다는 얘기다.


 

박성필
박성필 feelps@mt.co.kr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8.62상승 4.2918:03 04/16
  • 코스닥 : 1021.62상승 7.7218:03 04/16
  • 원달러 : 1116.30하락 1.318:03 04/16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3 04/16
  • 금 : 65.12상승 0.9518:03 04/16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