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W사진] 리퍼트 미대사 피습 긴급차관 회의, 강신명 경찰청장 "외교사절 보호 강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W사진] 리퍼트 미대사 피습 긴급차관 회의, 강신명 경찰청장 "외교사절 보호 강화"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대사가 5일 오전 민화협 초청 조찬 강연에서 괴한의 공격을 받은 가운데 정부서울청사에서 추경호 국무조정실장 주재로 관련 부처 차관들이 참석해 대책을 논의했다.

이날 회의에는 외교부, 법무부, 행자부 차관, 국민안전처 차장, 경찰청장 등이 참석했다.

한편 습격을 받은 마크 리퍼트 대사는 최연소 주한 미국대사로 지난 1월 20일 미국대사로는 처음으로 임기 중 한국에서 아이를 얻었다. 특별히 아이의 이름에 한국식 중간이름(Korean middle name)을 '세준'으로 짓기도 했다.
 

임한별
임한별 hanbuil@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경제전문지 머니S 사진부 임한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