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태경 “리퍼트 대사 피습 김기종, 반미종북성향 강한 사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기종’ ‘우리마당 대표’가 마크 리퍼트 미국 대사에 공격을 감행한 뒤 실려나가고 있다. /사진=뉴스1
‘김기종’ ‘우리마당 대표’가 마크 리퍼트 미국 대사에 공격을 감행한 뒤 실려나가고 있다. /사진=뉴스1
‘김기종’ ‘우리마당 대표’

5일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대사 피습사건 의자인 김기종씨를 두고 새누리당 하태경 의원이 “반미종북향이 강한 사람”이라고 밝혔다.

하태경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이번 테러는 일본의 적군파가 몰락하면서 테러리스트화 된 것처럼 국내의 몰락하는 반미종북세력의 단발”라고 언급했다.

그는 “리퍼트 미대사를 테러한 김기종 대표는 2007년엔 분신시도를 하고 2010년에 일본대사에게 콘크리트를 투척한 적이 있군요”라며 “아주 사교적이고 쾌활한 사람이었는데 왜 이렇게 되었는지”라고 말끝을 흐리기도 했다.

이어 “미국 입장에서는 이 사건을 일회성 우발적 사건이 아니라 글로벌 반미테러리즘 확산이라는 시각에서 무겁게 받아들일 것”이라며 “중동에서 IS의 미국인 테러(참수 테러까지 포함)가 확대되는 것처럼 한국에서도 반미세력들의 미국인 테러가 확대될 수 있다고 우려할 수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한국 정부는 최근 국내에서 기승하는 폭력 문화를 뿌리 뽑을 대책을 수립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앞서 5일 오전 7시 40분쯤 리퍼트 미국 대사가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리는 민화협 조찬 행사 참석 중 김기종씨로부터 공격을 당했다. 리퍼트 대사는 얼굴과 손목 부위를 공격당했고, 피를 흘린 채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김씨는 현장에서 붙잡히자 “우리마당 대표다. 유인물을 만들었다. 전쟁 훈련에 반대해서 만든 유인물이다”라고 말했으며, 공격 직전 모 교수에게 이 유인물을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경찰은 사건 발생 후 미국뿐 아니라 주한 외교사절의 시설과 요인에 대한 안전관리를 대폭 강화했다.

 

  • 0%
  • 0%
  • 코스피 : 2437.86하락 3.4718:03 11/25
  • 코스닥 : 733.56하락 4.6618:03 11/25
  • 원달러 : 1323.70하락 4.518:03 11/25
  • 두바이유 : 81.08상승 3.4118:03 11/25
  • 금 : 1754.00상승 8.418:03 11/25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롤스로이스 팬텀 시리즈 II'
  • [머니S포토] 경제6단체 "화물연대 총파업 즉각 철회해야"
  • [머니S포토] 통화정책방향 설명하는 이창용 총재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