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 공습' 미국, '지상군 투입' 누구 말이 맞을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S 공습'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IS 공습'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IS 공습'

미국 군사전문지 밀리터리타임스는 4일(현지시간) 마틴 뎀프시 미국 합참의장이 IS 분쇄를 위해 시리아에 특수부대를 중심으로 한 미 지상군 파견 가능성을 시사했다고 보도했다.

뎀프시 의장은 이날 하원 세출위원회에 참석해 IS를 격퇴하는 데 중요하다고 판단되면 특수부대원들이 주축인 소규모의 미군 지상군 팀을 시리아와 이라크에 파견해 중도 성향의 시리아 반군과 이라크 정부군을 지원하는 방안을 검토할 수 있다는 게 군 주요 지휘관들의 의견이라고 밝혔다.

하지만 뎀프시의 발언에 대해 에드 토머스 합참 대변인(공군 대령)은 "가설일 뿐"이라면서 "IS 세력에 대한 공습작전이 계속되면서 시리아 영토 내에 고립된 비행 요원들의 구출 작전 필요성 이외에는 지상군 파병은 고려한 적이 없다"고 일축했다.

지난 몇 달 동안 미국은 2700여 명 규모의 미군들을 파견해 이라크 보안군에 대한 군사 훈련과 지휘 지원 임무를 담당케 하는 등 이라크에 주력해왔다.

밀리터리타임스는 미국이 IS뿐만 아니라 시리아 정부군을 반대하는 등 시리아 상황은 복잡성을 갖고 있다고 보도했다.

 

  • 0%
  • 0%
  • 코스피 : 2290.00하락 42.3118:03 09/23
  • 코스닥 : 729.36하락 22.0518:03 09/23
  • 원달러 : 1409.30하락 0.418:03 09/23
  • 두바이유 : 88.82하락 2.3918:03 09/23
  • 금 : 1655.60하락 25.518:03 09/23
  • [머니S포토] 람보르기니, 우루스 퍼포만테 국내 출시… '가격은 3억원대'
  • [머니S포토] 스토킹 집착형 범죄 관련 발언하는 한덕수 총리
  • [머니S포토] 추경호 부총리 "공공기관 韓 경제의 핵심주체"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입장하는 한덕수 총리
  • [머니S포토] 람보르기니, 우루스 퍼포만테 국내 출시… '가격은 3억원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