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현아 동생' 대한항공 조원태 부사장, 사내이사 재선임 전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원태 대한항공 부사장 /사진=머니투데이DB
조원태 대한항공 부사장 /사진=머니투데이DB
대한항공 조원태 부사장이 사내이사로 재선임될 것으로 보인다.

대한항공은 오는 27일 서울 공항동 대한항공본사 5층 대강당에서 '2015년 정기주주총회'를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주총에서는 사내이사, 사외이사, 감사위원 등의 재선임안이 의결된다. 사내이사의 경우 조원태 부사장이 임기 3년을 마치고 재선임되는 안건이 올라와 있다. 조 부사장과 동시에 임기를 마치는 조현아 전 부사장의 경우 재선임 대상에서 제외됐다.

현재 대한항공 사내이사는 조양호 회장, 지창훈 사장, 이상균 부사장, 이태희 상임법률고문, 조원태 부사장, 조현아 전 부사장 등 6명이다. 이들 대부분은 2013년과 2014년에 사내이사로 선임돼 임기를 1~2년 남겨두고 있다.
 

  • 0%
  • 0%
  • 코스피 : 2605.87하락 41.5118:01 05/24
  • 코스닥 : 865.07하락 18.5218:01 05/24
  • 원달러 : 1266.20상승 2.118:01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8:01 05/24
  • 금 : 1865.40상승 17.618:01 05/24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