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전남지사, 녹십자에 백신 구축사업 화순 유치 지원 요청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낙연 전남지사, 녹십자에 백신 구축사업 화순 유치 지원 요청
이낙연 전남도지사가 5일 화순백신산업특구 현장을 방문해 ㈜녹십자 사장 등 관계자와 간담회를 갖고 백신글로벌 산업화 기반구축사업을 화순에 유치하는 데 적극 지원해달라고 주문했다.

이날 이 지사는 구충곤 화순군수, 이선 군의회 의장, 문행주·민병흥 전남도의원 등과 함께 생물의약연구원, KTR 헬스케어연구소, 녹십자 화순공장을 차례로 방문해 관계자로부터 현안업무를 청취한 뒤 주요 제조설비를 둘러봤다.

간담회에는 조민 생물의약연구원장, 최연기 KTR 헬스케어연구소 원장, 허은철 녹십자 사장 등이 참석해 백신 글로벌 산업화 기반구축사업을 화순으로 유치하는 데 적극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낙연 도지사는 "녹십자의 화순 제2공장 건립 등 추가 투자계획은 백신 글로벌 산업화 기반구축사업에 좋은 영향을 미칠 것"이라며 "백신 기반구축사업이 화순에 오면 녹십자는 최대 수혜자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말했다.

또 "녹십자 백신공장이 없었다면 대한민국은 백신 식민지가 됐을 것"이라며 "백신글로벌 산업화 기반구축사업 유치에 녹십자가 함께 해달라"고 말했다.

구충곤 군수는 "화순군은 백신을 생산하고 있는 데다 관련 기업이 집적화돼 있어 백신 글로벌 산업화 기반구축사업을 유치하는 데 타 지자체에 비해 경쟁력이 있다"며 "녹십자와 화순군은 공동운명체라 생각한다. 전남·경북도, 녹십자 등이 상생협력해 내년 6월께 공동 유치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또 "지역민 고용창출에 관심을 가져달라"고 주문했다.

이에 허은철 녹십자 사장은 "화순군과 녹십자가 공동운명체라는 데 공감한다"며 "앞으로 더 많은 투자를 통해 고용을 창출하고 가급적 이 지역 출신을 고용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화순군은 화순전남대학교병원을 중심으로 암센터, 의생명과학융합센터, 노인전문병원 등 진단과 치료, 휴양 의료인력의 양성이 가능한 '메디컬 클러스터'와 녹십자와 생물의약연구원을 중심으로 연구개발, 전임상·임상·제조에 이르는 인프라를 연결, 생물의약산업단지에 조성된'바이오 클러스터' 등 '화순 바이오 메디컬 클러스터'가 구축됐다.

화순 바이오 메디컬 클러스터는 2010년 11월 전국 최초의 백신산업특구로 지정됐다. 백신특구는 우리나라 보건안보의 최첨병 역할을 수행할 수 있는 특구로서 앞으로 화순을 아시아의 백신허브로 발전시키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전남도와 화순군은 내년에 예정된 백신 글로벌 산업화 기반구축 사업 입지 공모에 미생물실증지원센터(백신공공 CMO, 950억원), 백신실용화센터(150억원)를 유치하는 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화순=정태관
화순=정태관 ctk3312@mt.co.kr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7.22상승 11.3518:03 05/25
  • 코스닥 : 872.69상승 7.6218:03 05/25
  • 원달러 : 1264.60하락 1.618:03 05/25
  • 두바이유 : 107.94하락 1.5318:03 05/25
  • 금 : 1846.30하락 19.118:03 05/25
  • [머니S포토]'오차범위 내 접전' 속 열린 이재명·윤형선 방송토론회
  • [머니S포토] 국정원장 인사청문회, 의견 나누는 '김규현'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첫 차별금지 공청회…국민의힘 전원 불참
  • [머니S포토] 제74회 국회 개원 기념식, 국민의례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오차범위 내 접전' 속 열린 이재명·윤형선 방송토론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