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브엔터테인먼트 “코스닥 상장 통해 글로벌 엔터사 도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큐브엔터테인먼트 “코스닥 상장 통해 글로벌 엔터사 도약”
큐브엔터테인먼트가 코스닥 시장 상장을 통해 글로벌 엔터테인먼트사로 도약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우리기업인수목적2호(이하 우리스팩2호)와의 합병 상장을 앞둔 큐브엔터테인먼트는 11일 여의도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향후 사업 비전과 전략을 밝혔다.

이날 박충민 큐브엔터테인먼트 대표이사는 "큐브엔터테인먼트의 가장 큰 강점은, 체계적인 내부 제작 시스템을 바탕으로 콘텐츠 개발 및 운영에 영속성을 확보하고 있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콘텐츠 생산이 불규칙한 여타의 경쟁사들에 비해 상대적으로 규칙적(최소 월평균 1회의 신곡 발표 주기)으로 콘텐츠를 생산하고 있으며, 이 같은 지속적인 제작 활동은 큐브엔터테인먼트의 수익성과 안정성으로 이어지고 있다는 것.

또한 박 대표는 “큐브엔터테인먼트는 독자적인 음악성 확립을 위한 수준 높은 프로듀서 집단을 보유하고 있다”고 말했다.

국내외 실력파 프로듀서들이 다수 포진해있는 것은 물론, ‘비스트의 용준형과 이기광, 포미닛의 전지윤, 비투비의 정일훈과 임현식, 솔로 가수 지나, 노지훈, 신지훈’ 등의 아티스트들은 최근 작사·곡 부문에서도 뛰어난 프로듀싱 역량을 보여주며 주목을 받고 있다는 설명이다.

지난 2006년 8월 설립된 큐브엔터는, ‘남성 6인조 비스트(BEAST), 여성 5인조 포미닛(4MINUTE), 남성 7인조 비투비(BTOB), 여성 솔로 지나(G.NA), 신지훈, 남성 솔로 비(Rain, 정지훈), 노지훈’ 등의 아티스트를 주요 소속 가수로 두고 있는 매니지먼트사다.

또한 ‘다국적 여성 5인조 씨엘씨(이하 CLC)’가 데뷔를 앞두고 있으며, 가수뿐만 아니라 개그맨 ‘김기리’를 비롯해 ‘곽승남’, ‘나종찬’, ‘조서하’ 등의 소속사이기도 하다.

이 회사는 우리스팩2호와 합병 상장을 추진하면서 지난 1월13일 증권신고서를 제출했으며, 지난 2월26일 임시주주총회를 통해 참석주주 100%의 찬성률로 합병이 승인됐다.

이 회사에 소속된 비스트는 지난 한 해에만 총 19개의 트로피를 수상해 국내 아티스트 중 최다 1위 기록을 달성했다. 또한 빌보드가 인정한 올해의 K-POP 1위에 선정됐다.

신인 그룹 비투비는 일본 데뷔 싱글 앨범이 타워레코드 주간 차트 1위, 오리콘 6위를 달성하며 일본 시장에서의 성공 가능성을 보여주기도 했다. 최근 컴백한 포미닛은 타이틀곡 ‘미쳐’로 연일 각 방송사 음악프로그램의 1위를 석권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그룹 구성원 개개인은 작사·곡, 드라마, 뮤지컬, 광고, 예능 등 다양한 영역에서도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특히 현아(포미닛), 양요섭(이하 비스트), 용준형 등의 솔로 음반 활동, 윤두준의 연기 활동, 이기광의 예능 활동 등을 통해 아티스트 개인별 브랜드화에 성공하며 큐브엔터만의 탁월한 역량을 보여주고 있다.

큐브엔터테인먼트는 이번 상장 이후 중화권 진출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본격적인 중국 본토 시장 공략을 위해 현지 기업과의 제휴를 논의 중에 있으며, 이를 바탕으로 소속 아티스트 전원을 국내를 넘어 아시아의 빅스타로 육성시키겠다는 전략이다.

실제로 최근 발표한 포미닛의 신보 중 ‘미쳐’와 더블타이틀곡 ‘추운 비’가, 중국 음악사이트인 ‘인웨타이’와 ‘큐큐뮤직’에서 폭발적인 조회수로 K-POP 차트 1위를 기록했다. 이를 바탕으로, 포미닛이 향후 중화권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할 경우 그 성공 가능성도 긍정적으로 검토되고 있다.

이미 성공적인 진출을 통해 견고한 거점을 마련해놓은 일본 시장에서도 제2의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

비스트는 일본 최대 광고대행사인 하쿠호도DY그룹의 하쿠호도DY미디어파트너스(매니지먼트 대행사)와 계약을 체결했으며, 2016년 초 도쿄돔(日야구팀 요미우리 자이언츠의 홈구장) 공연도 추진하고 있다. 비투비도 일본 현지 음반사를 통한 일본어 음반 발매를 마쳤다.

오는 19일 데뷔를 앞두고 있는 신인 걸그룹 CLC도 있다. 태국인 연습생이 포함된 여성 5인조 CLC는, 큐브엔터테인먼트가 포미닛에 이어 6년 만에 데뷔시키는 걸그룹이다. 다국적 그룹으로서 중화권, 동남아권을 포함한 해외 시장 공략에 나선다. 특히 CLC 멤버로 투입된 태국인 소녀 ‘손’은, 아시아 5개국 오디션 프로그램 ‘K팝 스타 헌트’에서 우승을 차지한 주인공이다.

박충민 큐브엔터테인먼트 대표이사
박충민 큐브엔터테인먼트 대표이사

박 대표는 “아직 회사의 규모는 상대적으로 작지만, 소속 연예인들의 가치를 감안하면 이미 국내 빅3 매니지먼트사들과 견줄 수 있는 잠재력이 있다.”면서 “이번 상장은 큐브엔터의 가치와 인지도를 더욱 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향후 장기적인 성장과 발전의 동력을 마련하고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하겠다.”며 “능력 있는 아티스트의 발굴과 세계적 스타 양성에 주력하여 K팝과 한류를 선도하는 기업이 되겠다”고 덧붙였다.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우리스팩2호의 합병기일은 이달 30일이며, 신주 상장 예정일은 다음달 9일이다. 합병 후 총 발행주식수는 2507만3767주로, 자본금은 약 25억원, 시가총액은 약 577억원(합병가액 기준) 규모가 될 예정이다.

큐브엔터테인먼트는 지난해 3분기 누계기준 매출액 약 142억원, 영업이익 18억원, 당기순이익 13억원을 달성했다

큐브엔터의 최대주주는 코스피 상장사인 IHQ(아이에이치큐)다. IHQ는 큐브엔터의 지분 50.01%를 보유하고 있다. IHQ는 종합 엔터테인먼트 기업으로 드라마, 예능, 음반, 공연 등 다양한 콘텐츠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소속 아티스트로는 연기자 장혁, 김우빈, 이유비, 가수 god, 박재범 등이 있다.
 

유병철
유병철 ybsteel@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위크> 증권팀 유병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