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은, 3월 기준금리 연 1.75%로 인하…1%대 기준금리시대 열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12일 오전 서울 중구 남대문로 한국은행에서 열린 금융통화위원회 회의에 참석해 자리하고 있다. /사진제공=서울 뉴스1 박세연 기자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12일 오전 서울 중구 남대문로 한국은행에서 열린 금융통화위원회 회의에 참석해 자리하고 있다. /사진제공=서울 뉴스1 박세연 기자
3월 기준금리가 연 1.75%로 인하됐다. 이로써 국내 기준금리는 역사상 처음으로 1%시대에 진입했다.

한국은행은 12일 금융통화위원회를 열고 3월 기준금리를 2.0%에서 0.25%포인트 인하한 연 1.75%로 결정했다.

금통위의 이 같은 결정은 지난 1~2월 경제지표가 예상보다 좋지 않아 금리인하 압박이 커지면서 내린 판단으로 예상된다.

지난 2월 소비자물가는 지난해 같은 달보다 0.52% 올랐다. 담뱃값 인상 부분을 제외하면 마이너스다.

한은의 지난 2013~2015년 물가안정 목표가 2.5~3.5%인 점을 고려하면 저유가 등을 감안해도 적정수준에 미치지 못한다.

금리인하 주장은 이 점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된다. 디플레이션 위험으로 인해 경기부양이 가계부채나 금융안정 문제보다 중요하다는 판단일 가능성이 높다.

여기에 각국의 통화완화 정책은 한은의 기준금리 인하 고민을 가중시켰다. 지난 1월 유럽중앙은행(ECB)의 전면적 양적완화 결정을 비롯해 스위스, 중국 등 올해에만 20개국 정도가 통화완화 정책을 내놨다.




 

박성필
박성필 feelps@mt.co.kr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49.80상승 24.7218:05 02/01
  • 코스닥 : 750.96상승 10.4718:05 02/01
  • 원달러 : 1231.30하락 0.618:05 02/01
  • 두바이유 : 80.91하락 1.7218:05 02/01
  • 금 : 1945.30상승 6.118:05 02/01
  • [머니S포토] '반도체 최신 기술 한눈에'
  • [머니S포토] 오늘부터 서울 택시 기본요금 인상, 승객 기다리는 택시
  • [머니S포토] 벤츠가 만든 전기차 '더 뉴 EQS SUV'…가격은?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한은 이창용, 제1회 BOK-KCCI 세미나 참석
  • [머니S포토] '반도체 최신 기술 한눈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