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라크 첫 기독교 부대 '호랑이 수비대', IS 격퇴 나섰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S 이라크' /자료사진=머니투데이DB
'IS 이라크' /자료사진=머니투데이DB

'IS 이라크'

이라크 최초 기독교도만으로 구성된 부대가 12일 (현지시간) 정규군에 합류해 IS 격퇴에 나섰다.

이 기독교 여단은 '호랑이 수비대'라는 명칭을 갖고 있으며, 이라크 피쉬카부르 지역에서 쿠르드 자치정부의 지휘를 받게 된다.

이 부대의 훈련을 담당한 아부 바크리 이스마일은 "니네베에서 온 기독교도 600여 명이 쿠르드 자치정부 군사조직인 페쉬메르가에 합류해 신체 훈련과 군사 수업, 사격 연습을 했다"고 전했다.

쿠르드군 관계자도 "모두가 자발적으로 왔고 IS에 빼앗긴 땅을 되찾고 지키고 싶어한다"고 말했다.

이라크 기독교도의 대부분은 IS의 거점도시인 모술과 이라크 쿠르드자치정부 수도인 아르빌 사이에 자리 잡은 니네베 평원에서 거주했지만, 지난해 여름 IS가 모술을 비롯한 북부 지역을 장악하면서 10만 명 이상이 피란했다.
 

  • 0%
  • 0%
  • 코스피 : 3206.30상승 7.6812:43 04/19
  • 코스닥 : 1029.97상승 8.3512:43 04/19
  • 원달러 : 1118.20상승 1.912:43 04/19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2:43 04/19
  • 금 : 65.12상승 0.9512:43 04/19
  • [머니S포토] 박병석 의장 예방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
  • [머니S포토] 4.19 민주묘지 찾은 시민들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민에게 도움 주는 정책 새로운 입장 밝힐것"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박병석 의장 예방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