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경환 박지선, 이렇게된 이상 ‘내꺼아닌 내꺼같은 너’는 굿바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허경환 박지선’

개그맨 허경환 박지선이 나눈 메신저 ‘카카오톡’(이하 ‘카톡’) 대화가 보는 이들을 폭소케 했다. 지난 3월 18일 개그맨 허경환은 자신의 트위터에 “이럴 수밖에 없는 날 용서해...”라는 제목으로 박지선과 나눈 카톡 대화를 공개했다.


먼저 박지선이 허경환에게 “보고 싶다”고 말하자 허경환은 “그러지 마라”고 답했다. 이어 박지선은 허경환에 “진짠데”, “보고 싶당”이라며 메시지를 보냈고, 이에 허경환은 “안 보여주고 싶다”고 단호하게 잘랐다.


박지선은 “아니 오빤 날 보고 싶다. 설 연휴에 우리집에 인사와. 밥 해줄게”라고 계속해서 설득했다. 박지선의 거듭되는 부탁에도 허경환은 “그날 배부를 것 같다”라고 끝까지 방어 자세를 취해 웃음을 자아낸다.


한편, 허경환은 지난해 12월 KBS2TV 예능프로그램 ‘나는 남자다’에서도 집에 방문하겠다는 박지선을 거절했다는 에피소드를 털어놓은 바 있다.

<사진=허경환 트위터>



 

  • 0%
  • 0%
  • 코스피 : 2388.35상승 9.1518:05 03/21
  • 코스닥 : 802.53상승 0.3318:05 03/21
  • 원달러 : 1311.20상승 1.118:05 03/21
  • 두바이유 : 70.31하락 4.5318:05 03/21
  • 금 : 1982.80상승 9.318:05 03/21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 [머니S포토] 원희룡 장관 '노후 아파트 주민들과 대화'
  • [머니S포토] 길복순 전도연, 킬러로 돌아오다!
  • [머니S포토] 삼성전자, 친환경·AI 기술 적용 '2023년형 비스포크 라인업' 공개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