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군기지공사 비자금 전달 의혹 건설사 수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군기지공사 비자금 전달 의혹 건설사 수사
경찰이 미군기지공사와 관련, 미군 측에 수억원대의 비자금을 전달한 의혹을 받은 건설사를 수사하고 있다.

경찰청은 경기도 평택시 주한 미군기지 조성과 관련해 건설사가 하청업체를 통 미군 측에 돈을 건넨 정황을 포착해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경찰 측은 평택 미군기지 이전 사업과 관련해 액수미상의 자금이 공사 관계자들에게 불법으로 제공됐다는 첩보를 입수해 미군과의 협조로 시공업체와 하청업체 등을 수사 중인 것으로 전해진다.

경찰은 수사 진행상황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며 돈을 건넨 건설사와 돈을 받은 대상, 구체적인 금액 등에 대해서는 밝히지 않았지만 이 건설사의 하청업체 관계자와 회계법인 관계자를 소환 조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미 육군 공병단 극동지구는 지난 2008년 평택 미군기지 부지조성과 공용 기반시설 공사를 발주했다.
 

  • 0%
  • 0%
  • 코스피 : 2621.25상승 0.8113:17 05/18
  • 코스닥 : 869.95상승 3.9713:17 05/18
  • 원달러 : 1271.00하락 413:17 05/18
  • 두바이유 : 110.88상승 4.2313:17 05/18
  • 금 : 1818.20상승 4.713:17 05/18
  • [머니S포토] 5·18 민중항쟁 제42주년 서울기념식
  • [머니S포토] 김동연 "경기지사 선거, 도민 위한 선거...정치싸움 흘러 안타까워"
  • [머니S포토] 민주당 송영길 "누구나 내집 마련... SH임대주택 15만호 공급"
  • [머니S포토] 광주로 향하는 이종섭 국방부 장관
  • [머니S포토] 5·18 민중항쟁 제42주년 서울기념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