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총] 녹십자, 일동제약 이사회 입성 불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일동제약
일동제약
녹십자가 추천한 이사회 후보자들이 일동제약 입성에 실패했다.

일동제약은 20일 오전 서울 양재동 본사에서 정기 주주총회를 열고 이사회 안건을 승인했다. 일동제약은 사내이사에 이정치 일동제약 대표이사를 재선임하고 서창록 고려대 교수를 사외이사에, 이상윤 전 오리온 감사를 일동제약 감사로 각각 선임했다. 이들은 모두 일동제약이 추천한 후보들이다.

녹십자(지분율 29.36%, 2대주주)가 추천한 사외이사 후보 허재회 전 녹십자 사장은 일동제약측 후보의 선임안건이 먼저 가결돼 폐기됐다. 또 감사 후보 김찬섭 녹십자셀 사외이사 선임안건은 일동제약이 과반 이상의 반대의결권을 확보해 표결 없이 부결됐다.

이날 주총에서는 의결권 있는 주식의 89.2%가 출석했으며, 이 가운데 일동제약 측이 가결 요건인 과반 이상의 우호 의결권을 사전에 확보했다.

녹십자는 이번 주총과 관련 "주주 다수의 의견이므로 겸허히 수용한다"고 밝혔다.
 

성승제
성승제 bank@mt.co.kr

금융을 사랑하고 이해하기 위해 노력하는 금융 출입 기자입니다. 독자님들의 아낌없는 조언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26.51상승 20.6410:26 05/25
  • 코스닥 : 870.97상승 5.910:26 05/25
  • 원달러 : 1263.80하락 2.410:26 05/25
  • 두바이유 : 107.94하락 1.5310:26 05/25
  • 금 : 1865.40상승 17.610:26 05/25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