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산경험후 주로 발병하는 '자궁선근증'…증상과 치료법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비타커뮤니케이션즈
ⓒ비타커뮤니케이션즈
많은 여성들이 이유없이 아랫배 통증이 지속되고 월경량이 과다해지는 등의 증상이 나타났을 때 산부인과를 찾는다. 이때 자궁암 또는 자궁근종을 의심하게 되는데, 이미 출산을 했던 여성의 경우 자궁의 벽이 임신 상태처럼 두꺼워지는 자궁선근증일 가능성이 높다.

그런데 자궁선근증은 단독으로 발생하기 보다 자궁근종, 자궁내막증식증, 자궁내막증, 자궁내막암 등을 동반하는 경우가 많으므로 더욱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자궁선근증, 출산 경험 많을수록 발병률 높아

이에 김태희 종양외과 전문의는 “자궁선근증은 쉽게 표현해 자궁에 군살 또는 굳은살이 박힌 원리라 할 수 있다”며, “자궁근종과 마찬가지로 자궁에 생기는 양성질환으로 35~49세에 많이 나타나는데, 주로 가임기 여성보다 출산을 여러 번 했던 여성의 비율이 높다”고 말했다.

흔히 출산 경험이 있는 여성이 그렇지 않은 여성에 비해 약 4배 정도 발병률이 높게 나타나며, 원인은 연령, 자궁내막 손상 등과 관계가 있다고 알려져 있다.

자궁선근증의 뚜렷한 원인은 알 수 없으며 자궁내막 조직이 자궁근층으로 스며들어 생기거나 자궁근층 조직이 변해 자궁내막 조직과 유사해졌을 때 발생한다는 보고가 있다. 쉽게 말해 근육 내부에 자궁내막 조직이 같이 증식해 ‘혹’을 만드는 것이다.

증상은 자궁근종과 비슷하게 나타나는데 개인에 따라서는 월경통과 출혈의 양이 자궁근종보다 심할 수 있으며, 만성 복통, 골반통, 성교곤란증 등을 동반하기도 한다. 약 35%는 무증상으로 나타난다. 자궁선근증은 자궁에 전체적으로 생기고 자궁이 많이 커졌을 때 진단하는데 초음파 음영이 근육 세포와 섬유세포의 비율, 변성 정도에 따라 다르기 때문에 감별 진단에 어려움이 있으며, 보다 정확한 관찰과 수술의 범위를 결정하기 위해 자기공명촬영(MRI)을 실시하기도 한다.

자궁선근증 치료 한정적… 최근 적출 외에 하이푸 시술로 치료

자궁선근증은 자궁 전체를 광범위하게 침범하는 병이기 때문에 혹만 잘라내는 치료에 어려움을 겪어 과거에는 자궁절제술을 주로 시행했다. 선근증 병변이 정상자궁 조직과의 경계가 불분명해 혹만 제거하는 수술에 제한이 있었기 때문이다.

자궁근종과 같이 증상이 많지 않고 병소가 크지 않다면 주기적인 검진을 통해 경과관찰 할 수 있는데, 만약 증상이 심하거나 임신 계획이 있는 경우 치료가 필요하다.

치료는 환자의 증상과 나이를 고려해 전문의와 상담을 통해 결정할 수 있다. 출산을 마쳤을 경우 자궁적출술을 시행할 수 있으며, 추후 임신을 계획했거나 자궁 보존을 원하는 경우 비수술적인 방법을 택하기도 한다.

최근에는 고강도 초음파를 이용해 선근증 병변만을 집중적으로 태워 없애는 하이푸 시술이 시행되고 있다.

김태희 종양외과 전문의는 “피부를 절개하지 않아도 되고 임신도 할 수 있기 때문에 젊은 가임기 여성들이 받기에도 좋은 치료법”이라며, “시술 경험이 많은 의사에게 받아야 주변 조직이 손상될 위험이 적으며, 안전하게 시술 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자궁을 건강하게 유지하기 위해 근본적인 생활습관을 바로하는 것이 중요하다. 해마다 불임 여성이 늘고, 질환으로 인해 자궁을 절제해야 하는 것을 예방해야 한다. ▲평소 아랫배를 따뜻하게 해주고 월경이 주기적으로 건강하게 유지되는지 살펴야 한다. ▲체중을 적당하게 유지하고 가급적 금연, 금주한다. ▲적당한 운동과 꽉 끼는 옷은 가급적 피하는 것이 좋다. ▲지나친 야근은 피하고, 장이 스트레스 받아 자궁을 압박하지 않도록 장 건강도 신경쓰는 것이 중요하다.

<도움말=종양외과 전문의 김태희 원장>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4.02상승 15.3723:59 01/27
  • 코스닥 : 741.25상승 2.3123:59 01/27
  • 원달러 : 1231.30상승 0.623:59 01/27
  • 두바이유 : 84.17상승 0.9423:59 01/27
  • 금 : 1929.40하락 0.623:59 01/27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 [머니S포토] 백수찬 감독 "꼭두의 계절, 어른들의 동화"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조규홍 장관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