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 매화마을축제 관광객 '매년 100만명 이상', 이번 주말 교통체증 우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양 매화마을 축제'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광양 매화마을 축제'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광양 매화마을 축제' 

전남 광양 매화마을축제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올해로 제18회를 맞이한 광양 매화마을축제는 1997년 처음 지역민들에 의해 개최돼 다양한 공연∙전시∙체험이 입소문을 타고 인기 봄꽃 축제로 자리잡았다. 주민 약 400명이 사는 작은 농촌인 매화마을은 매년 100만명이 넘는 관광객이 찾는 전국적인 봄꽃의 명소다.

특히 맑은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예보됨에 따라, 광양 매화마을축제는 이번 주말부터 인산인해를 이룰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까지 섬진강 변 매화 개화율은 40%이나 관광객이 주로 몰리는 산책로 부근은 약 70%의 개화율을 보이고 있다. 축제는 22일까지다.

광양 매화축제에서 자유시간을 보낸 후 인근에 위치한 구례 지리산 산수유마을로 발길을 옮기면 노랗게 핀 봄의 전령사 산수유를 볼 수도 있다.

산수유마을에는 산수유차 시음과 산수유 꽃 압화체험 등 다양한 부대행사가 마련돼 있다.
 

  • 0%
  • 0%
  • 코스피 : 2647.38상승 8.0918:03 05/23
  • 코스닥 : 883.59상승 3.7118:03 05/23
  • 원달러 : 1264.10하락 418:03 05/23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3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3
  • [머니S포토] 방송토론회 앞서 인사하는 김은혜·김동연
  • [머니S포토] 오세훈 후보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 [머니S포토] 지지호소 하는 송영길 후보
  • [머니S포토] D-9 지선, 서울 교육을 책임질 적임자 누구?
  • [머니S포토] 방송토론회 앞서 인사하는 김은혜·김동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