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리 연루 의혹' 이재의 광주시 비서실장 사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남생물산업진흥재단 나노바이오연구원장 시절 비리 연루 의혹으로 경찰 수사대상에 오른 이재의 광주시 비서실장이 23일 전격 사의를 표명했다.

이 실장은 "시정에 부담을 주지 않고 자연인의 신분에서 보다 충실하게 방어권을 행사하기 위해 자리에서 물러난다"고 밝혔다.

이 실장은 "광주시 비서실장으로 부임하기 이전의 일이지만 최근의 유감스런 상황은 경위야 어떠하든 세밀하게 챙기고 처신하지 못한 본인의 부덕의 소치"라고 밝혔다.

이어 "비서실장직을 그만 두는 것은 실체적 진실이 분명하게 규명되기까지는 상당한 시일이 소요될 것으로 보이고 진위 여부와 상관없이 현재의 상황이 광주시정의 부담으로 작용하는 것이 사실이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윤장현 광주시장은 이 실장의 사의를 받아들이기로 했다.

광주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전남생물산업진흥재단 나노바이오연구원들이 지난 2011년부터 최근까지 실험자재와 시료를 구입한 것 처럼 서류를 허위로 작성해 정부로부터 보조금을 받은 혐의 등을 조사 중이다.
 

광주=정태관
광주=정태관 ctk3312@mt.co.kr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93.16하락 26.1618:03 12/06
  • 코스닥 : 719.44하락 13.8818:03 12/06
  • 원달러 : 1318.80상승 26.218:03 12/06
  • 두바이유 : 80.81하락 0.1718:03 12/06
  • 금 : 1782.40상승 1.118:03 12/06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김진표 의장·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국가주석
  • [머니S포토] 주호영 "민주당, 이재명 방탄 위해 당력 쏟았다"
  • [머니S포토] 민주당 원내대책회의, 발언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눈 쌓인 출근길 '조심조심'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김진표 의장·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국가주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