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당까지 문제 제기한 안심전환대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대출 새누리당 대변인. /사진제공=서울 뉴스1 유승관 기자
박대출 새누리당 대변인. /사진제공=서울 뉴스1 유승관 기자
“안심전환대출의 규모를 확대해야 하고 형평성 문제에 대한 보완책도 마련돼야 한다.”

박대출 새누리당 대변인은 27일 국회 정론관 브리핑에서 “변동금리 주택담보대출을 고정금리 분할상환대출로 바꿔주는 안심전환대출이 큰 호응을 얻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박 대변인은 “연 20조원의 한도가 오늘(27일) 소진될 가능성이 높다”며 “안심전환대출을 원하는 국민이 최대한 혜택을 볼 수 있도록 규모를 확대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그는 “안심전환대출의 형평성 문제를 보완할 대책도 마련돼야 한다”며 “고금리 대출 때문에 고통받고 있는 기초수급자나 장애인, 빈곤 노령층 등 취약계층 서민들의 채무조정을 지원하는 방안도 함께 검토돼야 한다”고 덧붙였다.

다만 박 대변인은 “안심전환대출은 재정 여력이 가능한 범위 안에서 신중히 확대하는 게 바람직하다”며 “금융당국은 안심전환대출의 긍정적 취지를 살리면서 앞으로 예상되는 부작용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실효성 있는 대책을 마련해야 할 것”이라고 촉구했다.
 

박성필
박성필 feelps@mt.co.kr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9.28하락 28.2409:05 04/23
  • 코스닥 : 1019.53하락 6.1809:05 04/23
  • 원달러 : 1119.40상승 2.109:05 04/23
  • 두바이유 : 65.40상승 0.0809:05 04/23
  • 금 : 62.25하락 1.4609:05 04/23
  • [머니S포토] 윤호중, 국내 '반도체 기업' 국제 경쟁력 강화 지원 모색, 발언
  • [머니S포토] 악수하는 이철희 정무수석과 주호영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소비자 안전 강화…공정위 '오픈마켓 사업자' 자율협약, 체결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의원 '이해충돌방지법' 통과
  • [머니S포토] 윤호중, 국내 '반도체 기업' 국제 경쟁력 강화 지원 모색, 발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