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졸중 증상, 겨울철 어지러움이나 두통 느낀다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뇌/사진=이미지투데이
뇌/사진=이미지투데이
겨울철에 주로 많이 발생하는 뇌졸중 증상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뇌졸증은 우리나라에서 단일 질환 사망원인 1위로, 회복되더라도 장애가 남아 사회적으로도 큰 부담이 되는 질환으로 알려져 있다. 그만큼 조기발견해 치료하는 것이 중요하다.

우선 뇌졸중이란 뇌경색이나 뇌출혈을 일컫는 말로 흔히 '중풍'이라고 알려져 있다. 이중 뇌경색은 뇌혈관이 막혀서 뇌조직의 손상과 장애를 일으키는 질환. 뇌출혈은 이와 반대로 뇌혈관이 터져서 생기는 질환이다.

뇌졸중 증상은 뇌의 기능 만큼 다양하게 나타난다. 중요한 증상들만 열거해도 편측마비, 감각저하, 구음장애, 언어장애, 복시, 시야장애, 실조증, 어지러움, 두통 등이 있다. 

이러한 증상들은 뇌에 질병이 있을 때 공통적으로 나타나는 증상들이지만 뇌졸중에서는 갑자기 발생하는 것이 특징적이다. 특히 뇌졸중은 기온차가 급격한 겨울철에 주로 많이 발생한다. 

전문가들은 뇌혈관 질환은 조기발견이 필수적인 만큼, 조금이라도 이상 증상이 발견된다면 하루라도 치료를 빨리 받는 것이 좋다고 입을 모은다. 

 

  • 0%
  • 0%
  • 코스피 : 2613.62하락 3.614:22 05/26
  • 코스닥 : 874.29상승 1.614:22 05/26
  • 원달러 : 1268.70상승 4.114:22 05/26
  • 두바이유 : 109.19상승 1.2514:22 05/26
  • 금 : 1846.30하락 19.114:22 05/26
  • [머니S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퇴임 기자간담회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계양이 호구냐 유행…다윗 윤형선 승리할 것"
  • [머니S포토] 사전투표 하루 앞 민주당 윤호중 지원유세 집중
  • [머니S포토] 지지읍소 정의당 "약속 못 지켜 책임감…지선 성적표 중요해"
  • [머니S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퇴임 기자간담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