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0년대 감성은 그대로, 기능은 UP"…쌤소나이트 블랙라벨, ‘패셔네어2’ 한정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60년대 감성은 그대로, 기능은 UP"…쌤소나이트 블랙라벨,  ‘패셔네어2’ 한정 출시
트래블 백 브랜드 쌤소나이트(www.samsonite.co.kr)의 프리미엄 라인 ‘쌤소나이트 블랙라벨’이 봄을 맞아 화려한 플라워 패턴의 1960년대 베스트셀러 모델 패셔네어2(Fashionaire)’ 콜렉션을 리뉴얼 한정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1960년대 첫 선을 보인 ‘패셔네어’ 콜렉션은 당시 지속적으로 증가하던 여성 여행객들을 공략하여 만들어진 패셔너블한 여행가방으로, 여성 여행객을 잠재적 시장으로 인식한 최초 사례로 꼽힌다.

당시에는 쉽게 볼 수 없었던 화려한 색상, 과감한 플라워 패턴 등이 여성들의 이목을 사로잡으며 론칭 후 역대 최고 인기를 누렸고, 지난 2007년 40년 만에 출시된 리뉴얼 라인도 빠른 속도로 완판된 바 있다.

올해 다시 한 번 리뉴얼된 2015년 버전의 ‘패셔네어2’는 최근 패션계에 불고 있는 ‘레트로 시크’ 열풍에 따라 패셔네어의 시그니처 프린트인 빅플라워 패턴의 60년대 빈티지 감성을 그대로 재현하고 소재의 첨단화와 기능성 강화를 통해 현대적 감각을 더한 것이 특징이다.

콜렉션은 24인치, 20인치 두 가지 크기의 캐리어로 구성됐다. 핸들과 지퍼 손잡이 부분이 모두 가죽 소재로 정밀하게 마감되어 안락한 촉감을 선사하고, 전방향 회전식 휠을 장착해 부드러운 조작 및 구동이 가능하다.

또한, 편의를 고려한 신발가방 및 화장품 파우치, 접이식 가방 커버 등이 함께 구비돼 있으며, 대형 모델은 옷걸이 및 수트 케이스가, 소형 모델은 아이템을 간편히 정리할 수 있는 패킹 큐브가 추가 제공된다. 내부는 레드 헤링본 라이닝으로 고급스러움을 더했고, 지퍼 분할 및 포켓 등을 통해 손쉽게 짐을 꾸릴 수 있도록 설계됐다.

김희정 쌤소나이트코리아 마케팅 이사는 “60년대 처음 소개된 이후 2007년 리뉴얼 버전까지 꾸준한 사랑을 받아온 페셔네어 콜렉션의 인기에 힘입어, 다시 한 번 2015년 트렌드를 반영한 라인 패셔네어2를 선보이게 됐다“며 “빈티지한 감성과 고급스러운 디자인이 적절하게 조화를 이룬 2015년형 패셔네어2와 함께 품격있는 트래블룩을 연출해 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쌤소나이트 블랙라벨의 신제품 ‘패셔네어2’ 콜렉션은 한정 수량으로 판매되며, 전국 백화점과 쌤소나이트 매장 및 공식 온라인몰(www.samsonitemall.co.kr)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이미지제공=쌤소나이트>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8:03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8:03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8:03 12/02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18:03 12/02
  • 금 : 1809.60하락 5.618:03 12/02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