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이 허용한 것’…할랄 인증 획득 '쎌바이오텍 듀오락' 인도네시아 점유율 1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이 허용한 것’…할랄 인증 획득 '쎌바이오텍 듀오락' 인도네시아 점유율 1위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 전문기업 ㈜쎌바이오텍 듀오락이 해외 식품 안전 기준으로 널리 활용되고 있는 할랄(Halal) 인증을 2004년 획득, 글로벌 시장에서 품질을 인정받으며 승승장구하고 있다고 31일 전했다.

할랄(Halal)이란 ‘신이 허용한 것’이라는 뜻의 아랍어로, 이슬람 율법에 따라 무슬림이 먹고 사용할 수 있도록 허용된 식품, 의약품, 화장품 등을 일컫는다.

세계 인구의 4분의 1(약 18억 명)이 먹는 할랄식품 시장은 2018년까지 1조 6260억 달러(약 1790조원)으로 커질 전망이며, 최근 우리 정부도 아랍에미리트(UAE)와 할랄식품에 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며 세계 할랄식품 시장 진출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에 국내 식품업계는 할랄식품 시장 진출에 박차를 가하고 있지만, 엄격한 인증 절차가 걸림돌로 작용하고 있다.

실제 할랄 인증을 받으려면 짧게는 6개월 길게는 1년 여의 시간이 걸리며 인증기관이 세계적으로 250여 개나 되는데 각 인증마다 시장에서 인정하는 수준도 다르기 때문이다. 또한 ‘독이 없고 정신을 혼미하게 하지 않아야 하며 위험하지 않아야 한다’는 이른바 3무(無) 원칙을 지켜야 하고, 알코올이나 돼지고기, 피 등이 조금이라도 들어가면 ‘할랄 인증’을 받을 수 없다.

한편 ㈜쎌바이오텍은 이미 지난 2004년도에 듀오락 전 제품과 유산균 원말에 할랄 인증을 획득해 이를 필요로 하는 국가에 수출 자격 요건을 충족시켰다.

㈜쎌바이오텍은 이를 통해 주요 무슬림 국가인 터키,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에 OEM(주문자상표 부착방식)으로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을 공급해왔다. 이중 인도네시아에서는 2014년에 프로바이오틱스 제품 시장 점유율 1위를 달성하는 쾌거를 이루기도 했다.

㈜쎌바이오텍 정현석 경영기획실장은 “국제 식품 안전 기준을 받는 데 소요되는 절차와 기준이 까다로움에도 불구하고 쎌바이오텍은 2004년도에 첫 할랄 인증을 획득한 이후 매년 재인증을 받고 있다”라며 “이러한 인증을 통해 쌓아 올린 성과를 바탕으로 향후에도 자체 브랜드 ‘듀오락’을 통한 해외 진출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미지제공=㈜쎌바이오텍>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8.24상승 2.2118:01 08/12
  • 금 : 1815.50상승 8.3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