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트레이드증권, ‘이베스트투자증권’으로 사명 변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트레이드증권, ‘이베스트투자증권’으로 사명 변경
이트레이드증권이 1일 사명을 이베스트투자증권으로 변경했다고 밝혔다.

지난 1999년에 대한민국 최초의 온라인전문증권사로 출발한 이베스트투자증권은 2008년 대주주 변경 이후 홀세일(Wholesale), 리테일(Retail), 투자은행(IB), 트레이딩(Trading) 등으로 사업영역을 확대하며 종합증권사로서의 외형 확대를 추구했다.

그 결과 대주주변경 이전에 비해 현재 영업수익 기준으로 9배, 자산총액 기준으로는 6배가 증가하는 등 크게 성장할 수 있었다. 종합증권사로의 사업 모델 변경에 따라 사명 변경에 대한 논의가 꾸준히 진행되었으며 지난해 12월에 임시주주총회 소집을 통하여 이를 확정했다.

이베스트투자증권의 사명에는 모태인 온라인 사업을 근간으로 각 사업 영역에서 최고의 1등 분야를 확보하고자 하는 회사의 비전과 함께 타사 로고에서는 잘 쓰지 않았던 원(圓) 문양을 심볼로 도입함으로써 미래 지향, 성장, 시너지의 의미를 담았다. 앞으로 다양한 방법으로 이 심볼을 응용해 회사 이미지 형성에 활용할 예정이다.

사명 변경을 계기로 이베스트투자증권은 특색 있는 사업 영역 구축에 많은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우선 핵심 부문인 온라인 사업에서 투자정보 서비스 강화에 주력할 계획이다. 이미 연초에 투자솔루션팀을 신설해 해외상장ETF, 온라인펀드 등 특화 상품에서의 역량을 키워 나가고 있는 동사는 하반기 오픈을 목표로 온라인 투자정보팀과 투자상담팀을 신설해 매매정보 및 보유종목 분석 등의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다.

홀세일 사업은 업계 최강을 자랑하는 해외 파생상품 사업을 중심으로 성장을 모색하고 있다. 성장가도에 있는 해외상품에 대해서는 홀세일, 온라인, 리테일을 포괄하는 공동 마케팅 라인을 구축해 상당 기간 가동할 예정이다.

또한 최근 특색 있는 리서치로 많은 호평을 받고 있는 리서치센터를 중심으로 하는 법인영업 서비스도 업계 순위가 급상승하고 있다. 앞으로도 이 회사는 대형사에서 하기 힘든 특색 있고 차별화된 사업을 기획해 업계에 승부수를 던질 예정이다.

이와 함께 고수익채권과 부동산 등 특화 영역을 구축해 가고 있는 IB사업부와 꾸준한 실적을 내고 있는 Trading 사업부도 업계에서 가장 이상적이라는 동사의 사업 포트폴리오를 구축하는 데 큰 몫을 하고 있다.

최근 금융업계의 화두가 되고 있는 인터넷 은행 설립과 관련해서도 강한 진출 의지를 가지고 다양한 방식의 진입 모델을 검토하고 있다.

이베스트투자증권의 이 같은 노력으로 지난해 자기자본이익률(ROE)이 6.8%로서 업계 4위권에 위치했으며 자기자본 규모는 업계28위권으로 크지 않지만 순이익은 업계 13위권으로 중상위권의 성적을 유지하고 있다.

업계 구조조정 열풍이 몰아쳤던 2013~2014년에도 매년 10% 이상의 인력 확충을 실시해 왔으며 지속적으로 신입사원 채용을 강화하는 등 HR 측면에서 업계 모범 사례로 꼽히고 있다.

한편 회사측은 사명 변경에 따른 노고를 치하하고 새로운 출발을 격려하는 차원에서 전 임직원에게 정장 1벌과 구두 1족을 지원하기로 하는 등 임직원들의 사기 진작 또한 함께 도모하고 있다.
 

장효원
장효원 specialjhw@mt.co.kr

현상의 이면을 보려고 노력합니다. 눈과 귀를 열어 두겠습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0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