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지난달 판매량 43만6819대… ‘올뉴투싼’ 누적 계약 1만1000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공=현대자동차
/제공=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는 지난 3월 글로벌시장 판매량이 전년 동월대비 0.8% 늘어난 43만6819대를 기록했다고 1일 밝혔다. 국내 판매는 5만7965대, 해외 판매는 37만8854대로 각각 0.3%, 0.9%씩 증가했다.

내수시장에선 쏘나타와 최근 출시된 올 뉴 투싼이 현대차의 판매 증가를 이끌었다. 쏘나타와 투싼의 판매량은 각각 8556대와 4389대로 집계됐다. 특히 쏘나타 하이브리드는 전년 같은 기간보다 3배 이상 증가한 911대가 판매됐다.

아반떼 7239대, 그랜저 7037대(하이브리드 모델 812대 포함), 제네시스 3535대, 엑센트 1733대 등 전체 승용차 판매는 3만383대로 지난해보다 8.8% 늘었다.

SUV는 싼타페 5815대, 투싼 4389대, 맥스크루즈 738대, 베라크루즈 297대 등 전년대비 12.7% 감소한 1만1239대를 기록했다. 투싼의 경우 지난 달 3세대 모델 출시로 전년 동기에 비해 17.1% 판매가 늘었고 지난 31일까지 누적 계약대수도 1만1000대를 기록해 이달부터 판매가 크게 증가할 것으로 현대차는 내다봤다.

상용차는 그랜드 스타렉스와 포터를 더한 소형 상용차가 전년보다 3.0% 감소한 1만3888대가 판매됐고 중대형 버스와 트럭 등 대형상용차는 9.2% 줄어든 2455대의 판매량을 기록했다.

해외 판매의 경우 국내공장 수출(10만5624대)이 4.6% 감소했지만 현지 전략모델 판매호조로 해외공장판매(27만3230대)가 3.2% 늘어났다. 현대차 관계자는 "신흥시장 성장 둔화, 환율 불확실성 등 어려운 시장상황이 지속되고 업체간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지만 기본 역량을 강화해 미래 성장 기반을 다질 계획"이라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636.06하락 11.3209:30 05/24
  • 코스닥 : 878.59하락 509:30 05/24
  • 원달러 : 1263.70하락 0.409:30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09:30 05/24
  • 금 : 1847.80상승 5.709:30 05/24
  • [머니S포토] 방송토론회 앞서 인사하는 김은혜·김동연
  • [머니S포토] 오세훈 후보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 [머니S포토] 지지호소 하는 송영길 후보
  • [머니S포토] D-9 지선, 서울 교육을 책임질 적임자 누구?
  • [머니S포토] 방송토론회 앞서 인사하는 김은혜·김동연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