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날씨] 밤부터 전국에 비, 최고 60mm… 기온은 오늘보다 ↑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일 오전(왼쪽), 오후 날씨 /제공=기상청
2일 오전(왼쪽), 오후 날씨 /제공=기상청
‘내일 날씨’

내일(2일) 밤부터 다시 비가 내리겠지만 기온은 더욱 따뜻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내일(2일) 밤부터 모레(3일) 아침 사이에 강한 남서풍에 의해 많은 수증기가 유입되는 경기북부와 강원영서북부, 그리고 지형적인 효과가 더해지는 제주도를 중심으로 다소 많은 비가 오겠다고 예보했다.

예상 강수량은 경기북부, 강원영서북부, 제주도, 서해5도 20~60mm, 서울·경기남부, 강원영서남부, 충청남북도, 전라남북도, 경상남도 10~40mm, 강원도영동, 경상북도, 울릉도.독도 5~30mm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이 비는 3일 아침 서쪽부터 그치기 시작해 오전에 대부분 그치겠다.

봄비는 오겠지만 기온은 남쪽에서 따뜻한 공기가 유입되면서 기온은 평년과 비슷하거나 높을 것으로 보인다.

아침기온은 서울 9도, 춘천 3도, 대전 8도, 광주 10도, 대구 8도, 부산 10도, 제주 15도이며, 낮기온은 서울 19도, 춘천 18도, 대전 22도, 광주 21도, 대구 21도, 부산 17도, 제주 24도를 나타내겠다.

기상청은 “내일 낮부터 바람이 점차 매우 강하게 불겠으니 시설물 관리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 0%
  • 0%
  • 코스피 : 2484.46하락 1911:49 08/10
  • 코스닥 : 824.51하락 9.1411:49 08/10
  • 원달러 : 1308.40상승 3.811:49 08/10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11:49 08/10
  • 금 : 1812.30상승 7.111:49 08/10
  • [머니S포토] '폭우 피해 점검' 윤 대통령 "예상보다 최악 재난 염두에 두고 대응"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입장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與 비대위원장 선출 후 국회 등원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폭우 피해 점검' 윤 대통령 "예상보다 최악 재난 염두에 두고 대응"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