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종어보 귀환, 조선왕실의 위풍당당함과 굳건한 기상 표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덕종어보 귀환' 국립고궁박물관에서 조선 덕종어보가 공개되고 있다. /사진=뉴스1
'덕종어보 귀환' 국립고궁박물관에서 조선 덕종어보가 공개되고 있다. /사진=뉴스1

'덕종어보 귀환'

미국으로 유출돼 시애틀미술관이 소장하던 조선 덕종어보가 1일 귀환했다.

문화재청은 이날 국립고궁박물관에서 미국 시애틀미술관 관계자와 기증자 유족 등이 참석한 가운데 기증식을 열고 이를 돌려받았다.

덕종어보는 조선 제9대 임금 성종이 죽은 아버지 덕종을 기려 1471년 온문의경왕(溫文懿敬王)이라는 존호를 올리면서 제작한 것이다. 덕종(1438∼1457)은 세조의 맏아들로 20세에 요절해 고양시 경릉에 묻혔다.

이 어보는 1943년 종묘지초고라는 기록을 통해 이때까지만 해도 종묘에 봉안했다는 사실이 확인되나 그 이후 언제인가 해외로 유출됐다.

위엄 있고 단정한 모습의 거북 모양 손잡이인 거북뉴가 도장 몸체인 인판 위에 안정감 있게 자리 잡았으며, 거북의 눈과 코, 입 등을 사실적으로 표현해 조선왕실의 위풍당당함과 굳건한 기상을 잘 나타내고 있다고 문화재청은 평가했다.

문화재청은 이번과 같은 자발적 반환은 소장기관과의 협상을 통해 우호적으로 이루어냈다는 점에서 문화재 반환의 훌륭한 본보기이면서 이것이 가능했던 것은 "상대방 문화에 대한 존중과 이해를 바탕으로 대화와 소통을 통해 접점을 찾아가고 신뢰관계를 형성할 수 있었기 때문"이라고 자평했다.
 

  • 0%
  • 0%
  • 코스피 : 2615.79하락 1.4313:46 05/26
  • 코스닥 : 876.66상승 3.9713:46 05/26
  • 원달러 : 1268.10상승 3.513:46 05/26
  • 두바이유 : 109.19상승 1.2513:46 05/26
  • 금 : 1846.30하락 19.113:46 05/26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계양이 호구냐 유행…다윗 윤형선 승리할 것"
  • [머니S포토] 사전투표 하루 앞 민주당 윤호중 지원유세 집중
  • [머니S포토] 지지읍소 정의당 "약속 못 지켜 책임감…지선 성적표 중요해"
  • [머니S포토] 이재명 "새 정부 들어서면서 민영화 악몽이 되살아나"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계양이 호구냐 유행…다윗 윤형선 승리할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