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위·금감원, 금융개혁 현장점검반 첫 가동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금융위원회. /사진제공=머니투데이 김창현 기자
금융위원회. /사진제공=머니투데이 김창현 기자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은 현장과 소통하는 금융개혁을 추진하기 위해 설치·운영 중인 ‘금융개혁 현장점검반’이 2일부터 현장 방문을 개시한다고 밝혔다.

현장점검반은 금융위와 금감원이 합동으로 4개팀 26명으로 구성했다. 이날 은행·지주팀은 신한금융지주와 신한은행을 찾는다. 금융투자팀은 독립계 대형증권사인 한국투자증권을, 보험팀은 교보라이프플래닛과 악사자동차보험을, 비은행팀은 한국투자저축은행을 차례로 방문한다.

앞서 금융위는 일주일 전 해당 금융사에 현장점검반 방문자와 방문목적 등을 구체적으로 적시함 ‘사전안내서’를 발송했다. 금융사의 예측가능성을 제고하고 부담을 최소화시키기 위한 조치다.

현장점검반은 임원보다 가급적 차장, 과장 등 실무진과 면담을 진행한다. 이들에게 여·수신, 상품개발, 외환, 준법감시 등 다양한 분야에서의 건의사항을 받을 계획이다.

이렇게 얻은 의견들은 2주 이내에 처리 상황을 피드백한다. 또 규제·법령 등 제도개선 필요사항은 금융위에 설치된 금융개혁 추진단 등에 전달해 개선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현장점검반은 각 팀별로 주 2회 이상 금융사를 방문하고, 월 1회 이상 여러 업권과 관련된 사항에 대해 관계자들과 면담할 계획이다. 이달에는 중 약 40개 금융사를 방문할 예정이다.

금융위 관계자는 “현장방문 과정에서 드러나는 미흡한 사항, 보완 사항은 지속적으로 개선해 금융사 부담을 최소화하고 의견수렴을 내실화하겠다”고 말했다.
 

박성필
박성필 feelps@mt.co.kr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