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세청, 현대중공업 5년만에 세무조사… 현대중 "조사4국 아닌 1국서 진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중공업 울산조선소. /사진제공=머니투데이 우경희 기자
현대중공업 울산조선소. /사진제공=머니투데이 우경희 기자
국세청이 현대중공업에 대한 세무조사에 들어갔다.

2일 업계에 따르면 국세청은 지난 1일 오전 현대중공업 울산 본사에 인력을 투입해 세무조사를 벌였다. 현대중공업 세무조사는 지난 2010년 이후 5년 만이다.

우선 국세청은 정기 세무조사를 실시하고 자금 거래에 문제점이 발견되면 특별조사로 전환할 방침이다.

이에 대해 현대중공업 측은 정기 세무조사라며 성실하게 조사를 받겠다고 밝혔다.

현대중공업 측은 “이번 세무조사는 통상적인 정기세무조사를 담당하는 서울지방국세청 조사1국에서 진행한 것”이라며 “기획조사를 담당하는 조사4국이 세무조사를 벌이고 있다는 내용은 사실과 다르다”고 설명했다.
 

박성필
박성필 feelps@mt.co.kr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2.53상승 7.5818:01 07/27
  • 코스닥 : 1046.55하락 1.0818:01 07/27
  • 원달러 : 1150.10하락 4.918:01 07/27
  • 두바이유 : 74.50상승 0.418:01 07/27
  • 금 : 71.59하락 0.6618:01 07/27
  • [머니S포토] 주거 정책 기자회견, 입장하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연일 계속되는 폭염'
  • [머니S포토] 질의 받는 김현아 SH 사장 후보자
  • [머니S포토] 與 윤호중 "정부와 함께 생활물류법 현장 안착되도록 점검"
  • [머니S포토] 주거 정책 기자회견, 입장하는 잠룡 '이낙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