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냄새를 보는 소녀’ 신세경 패션, 귀여움 중무장한 야구점퍼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신세경, SBS ‘냄새를 보는 소녀’>

회부터 강렬했다. 지난 4월 1일 첫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냄새를 보는 소녀’ 1회에서 배우 신세경(오초림 역)이 사랑스러운 야구 점퍼룩으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모았다. 야구 점퍼 특유의 라글란 소매 배색으로 밝고 캐주얼한 분위기를 강조했으며, 앞 뒷판 배색 역시 경쾌한 느낌을 자아냈다.

image

신세경이 선보인 야구 점퍼는 네오프렌 소재로 스타일리시하게 볼륨감을 살린 것이 특징. 넥, 소매, 밑단 시보리에 배색 스트라이프가 가미돼 깜찍한 캐주얼룩으로 안성맞춤이다.

image

<네오플랜 야구점퍼, ‘홀하우스’ 14만 원대>

한편, ‘냄새를 보는 소녀’는 3년 전 바코드 살인사건으로 여동생을 잃은 무감각적인 한 남자와 같은 사고를 당하고 기적적으로 살아났지만 이전의 기억을 모두 잃은 초감각 소유자인 한 여자의 이야기를 그린다.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