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플래닛 사망보험금 평균 가입금액 1억3700만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라이프플래닛 사망보험금 평균 가입금액 1억3700만원
교보라이프플래닛생명보험이 자사의 사망보험 가입자 평균 가입금액(사망 시 보장금액)을 조사한 결과 1억3700여만원(2015년 2월 말 기준)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3일 밝혔다. 국내 사망보험 평균 수령액과 비교하면 4배를 웃도는 수치다.

라이프플래닛은 정기보험과 종신보험 등 2가지 사망보험 상품을 판매 중이다. 사망보험 가입금액이란 보험가입자가 사망 시 보험사로부터 수령하는 보험금을 말한다. 소위 사망보험금이라 일컫는다.

보험개발원이 2013년 발표한 ‘생명보험 가입 현황’에서 2011년 기준 30~50대 사망자 가운데 생전에 생명보험에 가입해 ‘사망보험금’을 남긴 5만1000여명의 사망보험금 평균 수령액은 약 3029만원이다. 라이프플래닛 사망보험 가입자가 받게 될 평균 사망보험금에 비하면 22% 수준이다.

라이프플래닛은 이처럼 사망보험 평균 가입금액이 높은 이유로 높은 정기보험 가입비중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2월 말 기준 정기보험 가입비중은 전체 상품의 37.2%로 현재 판매 중인 7가지 상품 중 가장 높다.

정기보험은 경제활동기에 집중해 정해진 기간에 대한 사망을 보장하는 상품으로 보험료가 저렴하면서도 종신보험과 거의 동일한 보장이 가능해 비용 대비 보장금액이 크다.

실제 30세와 40세 남성(순수보장형, 10년 만기, 10년납, 월납, 비흡연자)의 경우 라이프플래닛 정기보험의 월 보험료는 각각 7200원과 1만3100원이지만 1억원의 사망보험금을 보장받을 수 있다.

종신보험 역시 저렴한 보험료로 높은 보장금액 설계가 가능한 점도 영향을 끼쳤다. 라이프플래닛 종신보험은 인터넷 보험 특성상 설계사 수수료, 점포유지비 등 중간 유통비용 절감을 통해 동일한 보장의 대면채널 상품 대비 보험료가 30% 가량 저렴하다.

실제로 비흡연자 40세 남성이 20년간 매월 16만2천800원의 보험료를 납입하면 1억원의 사망보장을 받을 수 있다.

이학상 라이프플래닛 대표는 “업계 평균 수준의 사망보험금으로는 유가족의 생활을 보장하기에 턱없이 부족하다”며 “인터넷을 통한 보험 상품은 중간 유통비용을 절감해 합리적인 보험료 책정과 이에 따른 높은 사망보장금 설정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박효선
박효선 rahs1351@mt.co.kr

안녕하세요. 증권팀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41.10상승 1.8110:40 05/23
  • 코스닥 : 881.75상승 1.8710:40 05/23
  • 원달러 : 1268.10보합 010:40 05/23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0:40 05/23
  • 금 : 1842.10상승 0.910:40 05/23
  • [머니S포토] 국힘 지선 중앙선대위. 악수 나누는 권성동-김기현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국힘 지선 중앙선대위. 악수 나누는 권성동-김기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