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전자지급서비스 이용 80조…전년대비 12% 증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 제공=한국은행
자료 제공=한국은행

바일 또는 인터넷에서 전자지급서비스를 이용한 금액이 지난해보다 12.2%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은행이 6일 발표한 '2014년 중 전자금융업자 서비스 제공 현황'에 따르면 전자금융업자가 제공한 전자지급서비스 전체 이용금액은 79조8000억원으로 나타났다. 이는 1년 전보다 12.2% 증가한 수치다.

이용건수는 2억2840건으로 전년보다 3.5% 증가했다. 거래 1건당 이용금액 역시 2013년 1만764원에서 2014년 1만1673원으로 큰 폭으로 늘었다.

전자지급서비스란 전자금융업자가 소비자의 지급결제 편의를 위해 제공하는 서비스를 일컫는다. 사업자 분류에 따라 전자지급결제대행(PG), 선불전자지급, 직불전자지급, 결제대금예치(에스크로), 전자고지결제 업종 등으로 나뉜다.

이 중 온라인쇼핑몰을 대신해 카드승인 정보를 수신하고 대금회수를 하는 PG서비스의 이용비중(금액 기준)이 69.2%로 가장 컸다. 이밖에 결제대금예치(18.8%), 선불전자지급(7.8%), 전자고지결제(4.2%) 순으로 나타났다.

업종별 사업자 수는 PG사가 51개로 가장 많았다. 그 외 선불전자지급 발행 및 관리업 23개, 결제대금예치업 20개, 직불전자지급수단 발행 및 관리업 10개, 전자고지결제업 5개 등의 순으로 뒤를 이었다.

2014년 PG서비스 이용금액은 55조2000억원으로 전년보다 15.9% 성장했다. 이용건수는 11억건으로 같은 기간 13.6% 늘었다. 결제대금예치 이용건수와 이용금액은 전년보다 각각 13.9%, 11.4% 증가한 3억4000만건, 15조원이었다.

에스크로 서비스란 온라인쇼핑몰 등의 구매대금을 예치한 뒤 물품 전달을 확인한 후 대금을 판매자에게 자급하는 서비스를 말한다.

교통카드 등 소액지급에 사용되는 선불전자지급 서비스는 지난해 53억건, 6조2000억원으로 건수와 금액이 전년대비 각각 1.0%, 10.4% 증가했다.

특히 스마트폰에 탑재된 모바일교통카드의 이용금액 증가세가 눈에 띈다. 모바일교통카드 이용금액은 2952억원으로 전년보다 무려 24.8% 증가했다.

결제대금이 구매자의 금융계좌에서 직접 이체되는 직불전자지급 서비스는 전체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아직 미약하지만 이용건수와 금액이 2013년 30만건, 111억원에서 지난해 50만건, 166억원으로 50%가량 급증했다.

 

한영훈
한영훈 han005@mt.co.kr  | twitter facebook

A wondrous world where I'd like to be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9.32상승 24.6818:01 06/11
  • 코스닥 : 991.13상승 3.3618:01 06/11
  • 원달러 : 1110.80하락 518:01 06/11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1
  • 금 : 71.18상승 0.4718:01 06/11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공수처 수사 관련 발언하는 김기현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캐딜락 5세대 에스컬레이드, 압도적인 존재감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