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무상급식 중단 여론조사, 홍준표 "무상 복지프레임 이제 통하지 않는다는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남 무상급식 중단' /사진=홍준표 경남도지사 페이스북 캡처
'경남 무상급식 중단' /사진=홍준표 경남도지사 페이스북 캡처

'경남 무상급식 중단'

홍준표 경남도지사가 무상급식과 관련한 여론조사에 대해 "공짜도 안된다는 여론이 60퍼센트를 넘어서고 있다는 것은 이땅의 진보좌파들의 핵심정책인 소위 무상 복지프레임이 이제 통하지 않는다는 것을 여실히 보여주는 증좌라고 아니할수 없다"고 말했다.

홍 지사는 8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무책임한 무상 포퓰리즘으로 나라가 멍들어 가고 있다고 국민들이 자각하고 있는 신호라고 볼 수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광우병 파동때 유모차를 끌고나와 유아를 이용하여 했던 시위나 초등학생 등 뒤에 무상급식 구호를 붙이는 시위를 보면서 꼭 그렇게 아이들까지 동원해야 되는지 안타까운 생각이 들었다"고 전했다.

이어 "이성적 판단이 우선되는 사회가 되었으면 한다. 무분별한 무상급식비를 좀더 가난한집 아이들의 교육비로 지원하는것이 그렇게 나쁜정책인가"라며 "어렵고 힘든 집 아이들 교육비 지원이 교육청과 진보좌파들이 총출동해 반대해야되는 아젠다인지 의아스럽다"고 말했다.

앞서 한국갤럽이 지난달 31일부터 4월 2일까지 전국 1011명에게 초중등 무상급식에 대한 두 가지 입장을 제시하고 어느 쪽에 공감하는지 물은 결과, 60%는 '소득 수준을 고려해 선별적 무상급식을 해야 한다', 37%는 '소득에 상관 없이 전면 무상급식을 해야 한다'고 답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 조사는 휴대전화 RDD 표본 프레임에서 표본을 무작위 추출해 전화 조사원 인터뷰 방식으로 실시됐으며, 표본오차는 95%신뢰 수준에 ±3.1%포인트다.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5:32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5:32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5:32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5:32 03/05
  • 금 : 63.11상승 1.6715:32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