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 하이스코와 합병 '글로벌 경쟁력 강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제철, 하이스코와 합병 '글로벌 경쟁력 강화'

현대제철은 계열사인 현대하이스코와 합병하기로 결의했다고 8일 밝혔다.

현대제철은 이날 이사회를 열고 현대하이스코 합병안을 의결한 뒤 다음달 28일 주주총회의 승인을 거쳐 7월1일까지 합병을 마무리지을 계획이다. 합병비율은 1대 0.8577. 합병을 통해 발행되는 신주는 보통주 1689만6001주다.

현대하이스코는 자동차용 강관 공급 및 배관용, 유정용, 구조용 등에 사용하는 강관 제품과 자동차 경량화 제품 등의 생산·판매를 하고 있다. 현대제철은 현대하이스코와 합병을 통해 자동차 강판의 기술 및 품질 관리 능력 강화를 이뤄낼 계획이다. 이는 향후 해외 자동차 강판 수요 변화에 적극 대응키 위한 의도로 풀이된다.

특히 강관과 자동차 경량화 부문은 소재의 중요성이 높게 요구되는 만큼 ▲고부가가치 제품 개발, 선제적 강종 개발 등을 통한 합병 시너지 극대화 ▲품질 경쟁력 및 기술 경쟁력 강화 등을 이뤄낼 예정이다.

업계에서는 현대제철의 ‘소재 기술력’과 현대하이스코의 ‘가공 기술력’이 융합될 경우 품질 및 기술 대응력이 한 단계 발전을 이뤄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밖에도 해외 스틸 서비스 센터(SSC)를 확보함으로 글로벌 영업 경쟁력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한영훈
한영훈 han005@mt.co.kr  | twitter facebook

A wondrous world where I'd like to be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5.83하락 103.8614:00 02/26
  • 코스닥 : 905.47하락 30.7414:00 02/26
  • 원달러 : 1122.50상승 14.714:00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4:00 02/26
  • 금 : 65.39상승 2.514:00 02/26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국회 문체위, 의견 나누는 황희 장관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