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이야기] 연말정산 보완대책 수혜상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올해 초부터 연말정산이 소득공제에서 세액공제로 바뀌면서 근로소득자들이 추가 세제혜택을 받을 수 있는 금융상품에 주목하고 있다.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올해 초부터 연말정산이 소득공제에서 세액공제로 바뀌면서 근로소득자들이 추가 세제혜택을 받을 수 있는 금융상품에 주목하고 있다.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정부가 연말정산 보완대책을 발표하면서 근로소득자들이 추가 세제혜택을 받을 수 있는 금융상품에 주목하고 있다.

9일 금융권에 따르면 올해 초부터 연말정산이 소득공제에서 세액공제로 바뀌면서 세제혜택이 포함된 상품이 인기를 끌고 있다.

우선 올해 유일하게 세제혜택이 늘어난 퇴직연금에 대한 관심이 높다. 연간 400만원 한도에서 별도로 300만원 적립이 가능해지면서 올해 초부터 가입 문의가 늘었다.

삼성생명은 올해 1분기 개인형 퇴직연금계좌(IRP) 신규 개설이 2만4000건에 달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의 2배 이상 증가한 규모다.

한화생명도 올해 1분기 IRP 납입액이 2억5500만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의 2배 수준이었다. 우리은행은 IRP 잔액이 지난해 12월 46억원에서 올해 3월 149억원으로 증가했다.

금융권 관계자는 “지난 7일 기획재정부가 연금저축 세액공제를 늘리는 연말정산 보완대책을 내놓으면서 해당 상품에 대한 관심이 크게 늘었다”며 “이번 보완대책으로 5500만원 이하 연봉자에 한해 연금저축 세액공제율이 12%에서 15%로 올라 총 63만명이 408억원의 세 부담을 덜게 됐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박성필
박성필 feelps@mt.co.kr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4.02상승 15.3718:05 01/27
  • 코스닥 : 741.25상승 2.3118:05 01/27
  • 원달러 : 1231.30상승 0.618:05 01/27
  • 두바이유 : 84.17상승 0.9418:05 01/27
  • 금 : 1929.40하락 0.618:05 01/27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 [머니S포토] 백수찬 감독 "꼭두의 계절, 어른들의 동화"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조규홍 장관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