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촌공사, 세계 물포럼서 수자원 외교 펼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농어촌공사는 오는 12일부터 17일까지 대구와 경주에서 개최되는 제7차 세계물포럼을 통해 총 4개국 정부 관계자와 면담을 갖고 개발도상국과의 농업 교류를 확대하기 위한 대외협력을 펼칠 예정이라고 8일 밝혔다.

이상무 한국농어촌공사 사장은 12일 오후 레트비로 코와타나(Lertviroj Kowattana) 태국 왕립관개청장과 만나 현재 추진 중인 물관리시스템 설치 시범사업의 확대와 씨송락 배수갑문, 라마6댐 재개발 사업 등의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한다.

같은 날 이 사장은  이브라힘 갈리(Ibrahhim Ghaly) 이집트 해안보호청장을 만나 해안보호 및 관개배수 협력사업에 대해 논의하고 이를 위한 상호 양해각서(MOU)를 체결할 예정이다. 

한편 갈리 해안보호청장을 비롯한 이집트 방문단은 11일 입국해 14일까지 새만금방조제와 금강하구둑, 장성호를 비롯한 영산강농업개발사업 현장, 아산만방조제 등 주요 농업기반시설 현장을 방문할 예정이다.

이 사장은 13일에는 민트 흘라잉(Myint Hlaing) 미얀마 농업부 장관을, 14일에는 이르 바수키(Ir. Basoeki) 인도네시아 공공사업부 장관을 만나 면담을 갖는다.

또한 한국농어촌공사와 한국관개배수위원회(KCID)는 지난해 9월 광주에서 농업용수분야 국제기구인 ‘2014 국제관개배수위원회(ICID) 총회’를 개최한 바 있으며, ICID총회에 참석했던 다수의 정부 관계자와 전문가가 이번 세계 물 포럼에도 참석할 예정이다.

이상무 사장은 "물 문제는 식량생산을 좌우하는 중요한 과제로 많은 개발도상국이 농업·농촌개발과 물 관리를 최우선 국정과제로 삼고 있다"며 "활발한 해외농업협력으로 세계 농업·농촌 발전에 기여하고 한국 농업 기술의 세계화를 이끌 수 있을 것"이라며 개도국 농업협력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광주=정태관
광주=정태관 ctk331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3.88상승 23.0923:59 06/22
  • 코스닥 : 1011.56상승 0.5723:59 06/22
  • 원달러 : 1131.90하락 2.823:59 06/22
  • 두바이유 : 74.81하락 0.0923:59 06/22
  • 금 : 72.52상승 0.7323:59 06/22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주재하는 서영교 위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전 국무총리 초청 왁자지껄 토론회
  • [머니S포토] 국내외 아우르는  이재명 지지 '공명포럼' 발족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