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기업 법정관리인, 이성희 전 두산엔진 대표 취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기업회생절차(법정관리)를 진행 중인 경남기업은 9일 법정관리인으로 이성희 전 두산엔진 대표가 취임했다고 밝혔다.

법정관리 기업의 최고경영자인 법정관리인은 영업, 인사, 전략, 재무 등 모든 분야에 대한 의사결정권을 가진다.

이성희 법정관리인은 "건설회사에서 쌓은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회생절차를 조기에 마무리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 전 대표는 건설업계에 오랫동안 몸담은 경력과 기업자산 매각 작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경험을 인정받아 법원으로부터 법정관리인으로 선임된 것으로 알려졌다.
 

성동규
성동규 dongkur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위크> 산업2팀 건설부동산 담당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3.88상승 23.0918:01 06/22
  • 코스닥 : 1011.56상승 0.5718:01 06/22
  • 원달러 : 1131.90하락 2.818:01 06/22
  • 두바이유 : 74.90상승 1.3918:01 06/22
  • 금 : 71.79상승 0.8118:01 06/22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주재하는 서영교 위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전 국무총리 초청 왁자지껄 토론회
  • [머니S포토] 국내외 아우르는  이재명 지지 '공명포럼' 발족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