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세월호 1주기 맞아 추모주간 운영

합동분향소 설치·운영, 추모리본 패용, 전 직원 합동분향 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주광역시는 세월호 참사 1주기를 맞아 13일부터 19일까지를 추모주간으로 정하고 합동분향소 운영 등 추모 분위기를 이어간다.

광주시는 청사 1층 시민홀에 '세월호 희생자 추모 합동분향소'를 설치해 시민들을 안내하고 사고 1주기인 16일에는 윤장현 시장을 비롯한 전 직원이 헌화와 분향할 예정이다.

시는 또 청사 외벽에 추모기간을 알리는 세월호 추모 현수막을 게시하고 직원들은 같은 기간 추모리본을 가슴에 패용해 희생자들의 넋을 기릴 방침이다.

윤 시장과 시청 간부들은 이와는 별도로 14일 광주YMCA 무진관에 마련된 시민분향소를 찾아 합동 추모행사도 가질 예정이다.

아울러 시는 제1회 국민안전의 날과 연계한 안전취약시설 특별점검주간도 운영한다.

이 기간에는 전기·가스·소방 등 민·관 전문가가 포함된 합동점검반이 안전관리 대상시설 2만9635개소 가운데 공사장, 가스저장소, 급경사지, 도시철도 등 안전이 취약한 대형시설을 선정해 점검을 실시한다.

윤장현 시장도 점검기간 해양도시가스 시설 현장을 직접 찾을 예정이며, 행정·경제부시장도 2~3개 시설에 대한 현장 점검에 나선다.

또 광주안실련과 안전모니터봉사단 등 재난안전네트워크 10개 회원단체가 백화점·터미널 등 다중집합장소를 찾아 '안전신문고 활성화를 위한 대시민 릴레이 캠페인'도 펼칠 예정이다.

단체 회원들이 스마트폰용 '안전신문고 앱' 다운로드를 시연하고 시민들의 신문고 가입 홍보, 소방안전본부 심폐소생술 교육, 아마추어무선연맹 재난통신망 운용 등도 함께 실시된다.

시 관계자는 "세월호 사고와 같은 안타까운 재난을 막는 길은 오직 예방과 점검을 동반한 안전의식 향상의 길 뿐"이라며 "이번 점검기간 안전위해 요소가 없는지 꼼꼼히 살펴 안전의식이 더욱 성숙되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광주=정태관
광주=정태관 ctk331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3.49하락 39.518:03 03/04
  • 코스닥 : 926.20하락 4.618:03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18:03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18:03 03/04
  • 금 : 61.44상승 0.0318:03 03/04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