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건설, 금호산업 인수전 총력… “1조원이면 되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호반건설, 금호산업 인수전 총력… “1조원이면 되냐”
호반건설이 금호산업에 대한 인수 의지를 드러내며 금호산업 매각가격이 1조원을 넘어설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따라 우선매수청구권을 가진 박삼구 금호아시아나 그룹 회장은 인수를 위해 더욱 많은 부담을 떠안게 됐다.

13일 뉴시스 보도에 따르면 호반건설은 최근 금호산업 인수를 위한 실사를 끝낸 뒤 매각주간사에 "인수를 위한 적정 가이드라인을 제시해달라"며 "1조원이면 인수가 가능한지 알고 싶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주춤했던 금호산업의 인수전이 다시 활기를 띄며 매각가가 상승할 전망이다. 만약 호반건설 측이 문의한 것으로 알려진 1조원 수준으로 매각가가 형성될 경우 박삼구 금호아시아나 그룹회장은 8700억원을 마련해야 경영권을 되찾을 수 있다.

박 회장은 금호산업 구조조정 과정에서 사재를 출연해 계열사 경영권과 함께 금호산업 50%+1주에 대한 우선매수청구권을 확보했다.

한편 현재 금호산업 인수전에는 박 회장과 호반건설 외에 MBK파트너스, IMM프라이빗에쿼티(PE), IBK투자증권-케이스톤 컨소시엄, 자베즈파트너스 등이 참가했다.
 

최윤신
최윤신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8:03 03/05
  • 금 : 63.11상승 1.67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