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완종 리스트, 홍준표 "남의 일로만 알고 지내왔는데… 당혹스럽고 황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성완종 리스트' /사진=홍준표 경남도지사 페이스북 캡처
'성완종 리스트' /사진=홍준표 경남도지사 페이스북 캡처


'성완종 리스트'

홍준표 경남도지사가 '성완종 리스트'에 대해 억울함을 호소했다.

홍준표 지사는 13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정치를 하면서 수많은 리스트정국을 거쳤지만 그것은 그저 남의 일로만 알고 지내왔는데 막상 그것이 내일로 다가오니 당혹스럽고 황당하기도 하다"고 글을 올렸다.

홍 지사는 "큰 선거를 치루다(치르다)보면 왕왕 이런일이 일어나기도 하지만 다른분들은 대선관련 자금인데 유독 저만 당내 경선자금이고 또 저만 직접주지 않고 한사람 건너서 전달했다고 한다"며 "당도 다른 고인이 한나라당 경선에 다른 경선후보도 많은데 잘알지도 못하는 저에게만 자금을 전달했다는것도 납득하기 어렵다"라고 주장했다.

이어 "2013년 고인의 선거법위반사건을 도와주지 못한점에 대해서는 미안한 마음 금할길 없으나 왜 제가 표적이 되었는지는 앞으로 검찰수사로 밝혀지리라 본다"고 덧붙였다.
 

  • 0%
  • 0%
  • 코스피 : 3198.84상승 0.2218:01 04/19
  • 코스닥 : 1029.46상승 7.8418:01 04/19
  • 원달러 : 1117.20상승 0.918:01 04/19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1 04/19
  • 금 : 65.12상승 0.9518:01 04/19
  • [머니S포토] 정치·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질문 출석한 국무위원들
  • [머니S포토] 박병석 의장 예방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
  • [머니S포토] 4.19 민주묘지 찾은 시민들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민에게 도움 주는 정책 새로운 입장 밝힐것"
  • [머니S포토] 정치·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질문 출석한 국무위원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